[11개인] 1창 2; 18-23 돕는 역할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Loading the player...


Loading the player...


*

 

 

  

1 2; 18-23 돕는 역할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_1

  

 

  

2019. 8. 11. . 주일오전.

  

 

  

*개요:  개인의 삶에 대한 하나님의 은혜, 2분석, 11개인-51은혜, 1오경 

  

[]2:18  여호와 하나님이 이르시되 사람이 혼자 사는 것이 좋지 아니하니 내가 그를 위하여 돕는 배필을 지으리라 하시니라

  

[]2:19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각종 들짐승과 공중의 각종 새를 지으시고 아담이 무엇이라고 부르나 보시려고 그것들을 그에게로 이끌어 가시니 아담이 각 생물을 부르는 것이 곧 그 이름이 되었더라

  

[]2:20  아담이 모든 가축과 공중의 새와 들의 모든 짐승에게 이름을 주니라 아담이 돕는 배필이 없으므로

  

[]2:21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을 깊이 잠들게 하시니 잠들매 그가 그 갈빗대 하나를 취하고 살로 대신 채우시고

  

[]2:22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에게서 취하신 그 갈빗대로 여자를 만드시고 그를 아담에게로 이끌어 오시니

  

[]2:23  아담이 이르되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 이것을 남자에게서 취하였은즉 여자라 부르리라 하니라

  

 

  

 

  

한 사람의 인생은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장소와 시간 속에서 진행됩니다그 자신이 어떤 시간에 어떤 장소에서 살아갈 것인가를 결정하지 않았기 때문에 주어진 시간과 장소 속에서 자신의 미래를 잘 진행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주어지지 않은 시간과 장소를 환상처럼 꿈꾸면서 정작 자신에게 주어진 환경을 외면해서는 안됩니다. 그것은 결국 자신의 인생에 대한 하나님의 뜻을 깨닫지 못하는 어리석은 행동일 뿐입니다. 이 세상에서 그 하나님의 뜻을 깨닫는다면 다음 세상을 준비할 수 있습니다. 그 세상은 이 세상과는 다른 천국과 지옥으로 분리된 구체적이면서도 더욱 새로운 세상이 펼쳐집니다. 천국에는 하나님의 구원과 상급과 영생이 존재하고 지옥에는 하나님의 심판과 영벌과 사망이 존재합니다.

  

이제 이러한 하나님의 뜻을 깨닫는 것 중에는 자기 자신에게 주어진 장소과 시간에 대한 분명한 하나님의 계획도 있지만 위치와 역할에 대해서 구체적인 하나님의 뜻이 나타나기도 합니다. 그럴 때 자신의 위치는 다른 누군가와 완전히 동일하지 않습니다. 보조적인 역할이기도 하고 돕는 위치이기도 하며 그러면서 높은 위치나 혹은 낮은 위치이기도 합니다. 그것이 무엇이든지 간에 그 자체가 하나의 부르심이고 자신의 삶에서 깨달아야 하는 하나님의 부르심입니다. 여기에는 남녀가 구별이 없습니다남자도 여자에게 돕는 위치일 수 있습니다. 나이 어린 사람이 나이 많은 사람에게 돕는 역할일 수도 있고 해야하는 일에 익숙하지 못한 사람이 그 일에 익숙한 사람에게 돕는 역할이기도 합니다. 그래서 이 역할은 모든 다른 사람을 의식할 때 상대적으로 갖게 되는 자기 자신의 모습입니다.

  

 

  

바로 그런 모습을 우리는 아담 다음에 창조된 하와를 통해서 보게 됩니다. 아담의 모습이 하나님과의 관계에서 가장 독립적이며 주도적이고 능동적이고 적극적인 위치에서의 인생의 모습을 보여준다면 하와의 모습은 하나님과의 관계에서 종속적이고 순응적이고 수동적이며 소극적인 위치에서의 인생의 모습을 보여줍니다하와의 창조는 자기 보다 먼저 창조된 아담 다음에 창조되었음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또한 하와의 창조의 목적은 아담을 돕는 역할로서의 의미가 있습니다.

  

그래서 하와는 하와로서의 일을 잘 감당할 때 자신의 삶의 의미와 가치가 생겨납니다. 자신이 먼저 태어난 것이 아니고 돕는 자로서 창조된 것이기 때문에 그 위치에서 하나님의 뜻을 잘 깨달으면 그 자체로 더할 나위가 없는 가장 아름다운 모습이 됩니다. 또한 그렇게 할 때에 하나님께서 가장 기뻐하십니다. 성경 속에서 바로 그러한 하와에 대한 창조의 목적을 살펴보겠습니다.

  

“[]2:18             여호와 하나님이 이르시되 사람이 혼자 사는 것이 좋지 아니하니 내가 그를 위하여 돕는 배필을 지으리라 하시니라

  

하나님은 아담이 혼자 사는 것이 좋지 않으셔서 아담을 위해서 돕는 배필을 지을 것을 계획하셨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아담의 창조 이후에 나타난 계획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 첫째 날 창조를 하시고 그 다음에 둘째 날에 대한 창조계획을 세우신 것이 아니라 모든 창조계획 속에서 하루 하루 만들어 가신 것처럼 아담과 하와에 대한 창조계획도 이미 모든 것이 예비되어 있다가 나타난 것입니다. 그래서 아담은 필연적으로 자신을 도울 배필을 맞이하게끔 되어 있었습니다. 다시 말해서 아담은 도움을 필요로 하게끔 창조되었고 하와는 그 도움을 제공할 수 있도록 창조된 것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아담을 만드시고 다시 아담과 같은 존재를 만들지 않으셨습니다. 하나님은 아담을 만드신 뒤 아담과 다른 하와를 만드셨습니다. 그래서 아담은 하와에게서 도움을 받게 하시고 하와는 아담에게 도움을 주게 하셨습니다. 이러한 원리 속에서 우리는 우리 각자의 인생의 의미를 깨달을 수 있습니다. 어떤 사람은 어떤 시간과 공간 속에서 아담과 같은 역할을 하는 것이고 다른 어떤 사람은 주어진 시간과 공간 속에서 하와와 같은 역할을 합니다. 그 속에서 하나님은 서로 도와서 하나님의 일을 행하게 하셨습니다. 그것이 하나님의 기뻐하심을 이루는 일이었습니다.

  

우리는 이 세상에서 누군가에게 도움을 주는 자들입니다. 또한 도움을 받는 자들입니다. 그 의미와 목적을 알면 우리가 도움을 주는 일을 게을리 할 수 없습니다. 또한 도움을 받는 것을 거부할 수 없습니다. 각 사람이 도움을 주고 받게 하심으로써 이 세상을 사는 인간이 됩니다. 그것을 거부한다면 하나님의 뜻하심을 거부하는 것이고 자신이 받아야 할 도움을 받지 못하고 자신이 주어야 할 도움을 주지 못합니다. 그렇다면 인생을 살아가는 이유가 무엇일까요? 하나님의 뜻을 알지 못하면 자신의 삶에 대해서 아무런 의미를 발견할 수 없습니다. 왜냐하면 그 다음 인생인 내세로 이어지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이제 하나님의 나라로 연결되기 위해서 돕는 인생은 그 위치에서 하나님의 뜻을 발견해야 합니다. 아담에게 하나님께서는 구체적으로 해야할 일을 알려주셨지만 하와에게는 구체적으로 그 일을 알려주시지 않았습니다. 다만 자신과 함께 하고 있는 사람을 통해서 하나님의 뜻을 깨닫도록 하셨습니다분명히 하와도 하나님께서 창조하신 대상이지만 아담과 같이 해야 할 일을 알려주시지 않았다는 것은 의아한 일입니다. 그렇다고 하와가 하나님을 보지 못했다거나 말할 수 없었다거나 하는 것도 아니었습니다. 하나님께서 하와를 사랑하지 않았다는 것도 아닙니다.

  

중요한 것은 하와가 아담의 돕는 배필이었기 때문에 아담으로부터 그녀가 해야 할 일을 듣게 하셨다는 점입니다. 그래서 하와는 내용을 모르는 것이 아니었습니다. 하와는 아담의 말을 통해서 하나님의 뜻을 깨달아야 하는 위치에 있었을 뿐입니다. 하와에게 하나님의 뜻을 전해줄 수 있는 사람은 아담이었는데 아담은 정말 그 뜻을 잘 전해줄 수 있는 사람이었을까요? 그것이 19,20절에 나옵니다.

  

“[]2:19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각종 들짐승과 공중의 각종 새를 지으시고 아담이 무엇이라고 부르나 보시려고 그것들을 그에게로 이끌어 가시니 아담이 각 생물을 부르는 것이 곧 그 이름이 되었더라

  

[]2:20  아담이 모든 가축과 공중의 새와 들의 모든 짐승에게 이름을 주니라 아담이 돕는 배필이 없으므로

  

아담은 각종 들짐승과 각종 새들에 대해서 하나님께서 그것들을 아담에게 이끌어 가셨을 때에 각 생물에 이름을 붙여주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친히 창조하신 각 생물들의 이름을 붙일 수 있는 지혜와 능력을 아담에게 주셨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아담이 부르는 이름은 모든 생물들의 이름이 되었습니다. 그만큼 그에게는 하나님의 지혜와 능력이 충만하였고 하나님께서는 그에게 그럴 수 있는 지혜와 능력을 공급하셨습니다. 그래서 아담이 아니고서는 어떤 생물도 이름을 가질 수 없었습니다. 그런 아담이었기 때문에 그가 왜 하와에게 이름을 줄 수 있는가라는 질문의 대답은 아담이 그러한 지혜와 능력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그러한 아담을 통해서 하나님의 손에 의해 창조된 하와가 받은 이름은 가장 하나님의 뜻에 맞는 고귀한 이름이었습니다.

  

“[]2:22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에게서 취하신 그 갈빗대로 여자를 만드시고 그를 아담에게로 이끌어 오시니

  

[]2:23  아담이 이르되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 이것을 남자에게서 취하였은즉 여자라 부르리라 하니라

  

아담은 다른 여러 생물들을 하나님께서 인도해 오실 때처럼 하나님께서 자신에게 하와를 인도해 오셨을 때에 그녀를 가리켜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고 고백했습니다. 그는 그녀가 자신의 갈빗대로 만들어졌다는 것을 알고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남자( אִישׁ ) 에게서 갈빗대를 취하셔서 여자를 만드신 것도 알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하와를 여자’( אִשָּׁה ) 라고 불렀습니다. 이러한 용어의 차이는 아담이 처음으로 여자라는 존재를 자각했을 때에 여자라고 불렀기 때문에 이루어졌습니다.

  

 

  

이 속에 담긴 의미는 하와가 자신의 존재를 여자로 자각하고 그것을 자신의 이름으로 이해하며 온전히 나타납니다. 여자가 남자에게서 난 자이기 때문에 남자를 돕고자 하면 그 자신에 대한 하나님의 뜻을 이루는 것이지만 그렇지 않고 스스로를 높이고자 할 때 하나님의 뜻을 깨닫지 못하고 결국에는 창조의 목적과 의미를 잃어버리게 됩니다.

  

하와가 깨달아야 하는 하나님의 뜻은 단순히 여자만 깨달아야 하는 것이 아닙니다. 모든 인간이 다른 사람에 대해서 자신의 존재의 의미를 하나님 안에서 깨닫고자 할 때에 발견할 수 있습니다. 밑에 있는 사람이 위에 있는 사람에 대해서 자신의 위치에 대한 하나님의 뜻을 깨달을 때 그 역할을 잘 할 수 있습니다. 나이 많은 사람이나 나이 어린 사람이나, 높은 사람이나 낮은 사람이나, 일을 잘하는 사람이나 혹은 못하는 사람이 항상 서로 연결되어 있음을 알고 자신의 위치에서 하나님의 뜻을 깨달으면 어떻게 해야 하나님을 기쁘시게 하는가를 알 수 있습니다. 그것으로 그는 뼈중의 뼈가 되고 살중의 살이 될 수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하와가 이러한 의미를 오직 아담에게서 듣고 깨닫게 하셨습니다. 아담을 통해서 하나님의 뜻을 발견할 때 그녀는 하나님을 아는 자가 되고 순종하는 자가 되며 기쁘시게 하는 자가 됩니다.

  

 

  

오늘날 인간은 다른 사람들에 대해서 자신의 위치를 갖습니다. 누군가는 다른 사람에게 아담같은 존재이고 누군가는 다른 사람에게 하와같은 존재입니다. 그래서 이름을 불러 주어야 하고 이름을 받아야 합니다. 도움을 주어야 하고 또한 도움을 받아야 합니다. 그 속에서 하나님의 뜻을 깨달을 때 우리는 하나님께서 아담에게 지혜와 능력을 주셔서 하나님께서 이끄시는 모든 생물들에 대해서 이름을 지어 주었던 것처럼 우리 자신에게 그러한 이름을 지어주는 기쁨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또한 하와에게 은혜와 사랑을 주셔서 자신에게 이름을 지어주는 아담을 위해 돕는 배필이 되었던 것처럼 우리도 누군가에게 이름을 받고 그를 위해 돕는 역할을 감당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남편이고 아내이며 아버지이고 어머니입니다. 형이자 동생이며 누나이자 언니입니다. 우리를 부르는 모든 이름 속에서 우리는 우리가 해야할 일이 무엇인지를 깨닫습니다. 여러분 자신을 부르는 이름이 무엇인가를 생각해 보십시오

  

중요한 것은 이 모든 것이 하나님의 계획 속에서 이루어진다는 것입니다. 그러니 그 속에서 하나님의 뜻을 깨달으면서 살아갈 때에 비로소 각자에 대한 하나님의 뜻을 이루면서 살 수 있습니다. 그것을 방해하고 저해하며 망가뜨리게 되는 방향으로 가지 않을 수 있습니다. 안타깝게도 하와는 하나님의 뜻으로 가지 못했습니다. 그녀는 뱀의 꾀임을 받아서 스스로를 높이려고 했고 그래서 먹지 말라고 한 선악과를 먹었습니다. 아담은 자신이 이름을 지어주었던 하와를 다스리지 못하고 하와의 설득을 받아 하나님께서 먹지 말라고 하신 선악과를 먹었습니다. 아담이나 하와나 하나님의 뜻을 온전히 깨닫지 못했을 때 가장 어리석은 행동을 하고 말았습니다.

  

우리는 그러지 말아야 하겠습니다. 우리를 이 세상에 두신 하나님께서는 우리가 어떻게 살아야 하는가를 알려주십니다. 그 뜻을 깨달아 온전히 하나님의 뜻을 이루면서 살고자 할 때에 우리의 삶은 가장 빛납니다. 가장 생명이 있으며 가장 은혜로운 삶으로 변화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께서 주신 그 뜻을 깨닫고 그것을 실천하는 삶을 통해서 하나님과 연합하게 되기 때문입니다. 인간이 빛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은 빛되신 하나님과 함께 할 때 뿐입니다.

  

 

  

자신의 삶에 대해서 하나님의 계획을 잘 깨닫고 그 계획을 통해서 하나님께서 이루게 하신 놀라운 일들을 온전히 이루며 살아가는 귀한 하나님의 자녀들이 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번호 분류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581 54용서
19시 144; 1-10 나를 가르쳐 승리하게 하신 하나님
19-11-16 1 21
19-11-16 1 21
580 14학교
19시 119; 67-71 배움을 통해서 어리석음에 대한 용서를 받음
19-11-09 0 44
19-11-09 0 44
579 14학교
5신 4; 5-9 지식을 통해 용서의 의미를 알게 하는 과정
19-11-02 0 64
19-11-02 0 64
578 13교회
46고전 1; 1-7 거룩해지는 성도와 나타나시는 예수님
19-10-26 0 85
19-10-26 0 85
577 13교회
44행 11; 19-26 파송하는 교회와 돌아오는 사람들
19-10-19 0 116
19-10-19 0 116
576 13교회
44행 8; 1-8 핍박받는 교회에 대한 하나님의 희생하심
19-10-12 0 123
19-10-12 0 123
575 13교회
40마 16; 13-20 교회는 그리스도를 고백하는 모임이다
19-10-05 0 136
19-10-05 0 136
574 12가정
1창 18; 30-33 죄문제에 대한 하나님의 용서
19-09-28 0 139
19-09-28 0 139
573 12가정
1창 12; 1-5 가정목적에 대한 하나님의 충만
19-09-21 0 132
19-09-21 0 132
572 12가정
1창 6; 17-22 자녀관계에 대한 하나님의 능력
19-09-14 0 160
19-09-14 0 160
571 12가정
1창 4; 9-12 형제관계에 대한 하나님의 동행
19-09-07 0 179
19-09-07 0 179
570 12가정
1창 3; 12-17 부부관계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19-08-31 0 205
19-08-31 0 205
569 11개인
1창 5; 21-31 에녹과 라멕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19-08-24 0 167
19-08-24 0 167
568 11개인
1창 4; 1-8 가인과 아벨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19-08-17 0 194
19-08-17 0 194
11개인
1창 2; 18-23 돕는 역할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19-08-10 1 213
19-08-10 1 213
566 11개인
1창 2; 8-17 한 사람의 인생에 대한 하나님의 계획
19-08-03 2 227
19-08-03 2 227
565 86봉사
43요 21;7-14 식사를 차려주시는 예수님
19-07-27 1 190
19-07-27 1 190
564 86봉사
43요19; 23-30 모든 섬김을 다 이루신 예수님
19-07-20 0 206
19-07-20 0 206
563 86봉사
43요13; 3-10 제자들의 발을 닦아 주시는 예수님
19-07-13 1 224
19-07-13 1 224
562 86봉사
43요 2; 1-10 삶의 필요를 공급해주시는 예수님
19-07-06 0 244
19-07-06 0 244
561 85교제
50빌 2; 1-8 교제를 통해서 이루게 되는 모습
19-06-29 0 216
19-06-29 0 216
560 85교제
44행 2; 42-47 성도들이 교제하는 방법
19-06-22 0 232
19-06-22 0 232
559 85교제
2출 9; 14-19 하나님의 음성을 함께 듣는 자들
19-06-15 0 274
19-06-15 0 274
558 85교제
1창 14; 11-16 아브라함과 그의 훈련된 자들
19-06-08 0 239
19-06-08 0 239
557 85교제
1창 6; 1-4 하나님의 자녀들과 사람의 자녀들
19-06-01 0 250
19-06-01 0 250
556 84교육
2출 3; 10-15 내가 너를 보내어 그들을 인도하리라
19-05-25 1 277
19-05-25 1 277
555 84교육
2출 20; 12-17 부모 공경함을 통해 알게 되는 것들
19-05-18 0 251
19-05-18 0 251
554 84교육
1창 6; 15-22 가정을 위한 하나님의 가르침
19-05-04 1 741
19-05-04 1 741
553 55동행
66계 22; 12-21 그리스도를 만나려는 사람들
19-04-27 2 290
19-04-27 2 290
552 53희생
66계 1; 17-20 죽었었다가 살아 있는 자
19-04-20 1 275
19-04-20 1 275
551 61사랑
66계 1; 9-16 일곱 금 촛대 사이에 계신 인자
19-04-13 0 328
19-04-13 0 328
550 61사랑
66계 1; 1-8 예수님을 만나게 될 사람들
19-04-06 0 325
19-04-06 0 325
549 55동행
65유 1; 17-25 흠이 없이 기쁨으로 서게 되기를 기다리는 자들
19-03-30 2 374
19-03-30 2 374
548 55동행
65유 1; 3-10 천사와 사탄과 성도와 거짓교사
19-03-23 1 415
19-03-23 1 415
547 55동행
64요삼 1; 8-12 진리를 위하여 함께 일하는 자
19-03-16 1 415
19-03-16 1 415
546 55동행
64요삼 1; 2-7 하나님의 뜻을 행하는 삶의 열매
19-03-09 1 464
19-03-09 1 464
545 52능력
63요이 1; 4-9 하나님을 따라서 진리를 행하는 자
19-03-02 1 427
19-03-02 1 427
544 55동행
62요일 2; 7-13 새로운 계명을 실천하는 방법
19-02-23 1 390
19-02-23 1 390
543 56충만
62요일 2; 1-6 동행의 근원이신 예수 그리스도
19-02-16 0 410
19-02-16 0 410
542 55동행
62요일 1; 6-10 빛이신 하나님과 동행하는 방법
19-02-09 2 458
19-02-09 2 458
541 55동행
62요일 1; 1-5 하나님 안에 있는 너희와 우리
19-02-02 2 415
19-02-02 2 415
540 51계획
61벧후 1;13-17 지금까지 이루어진 일과 이루어질 일
19-01-26 1 433
19-01-26 1 433
539 51계획
61벧후 1; 10-12 신성한 성품에 참여해야 하는 이유
19-01-19 0 470
19-01-19 0 470
538 56충만
61벧후 1; 5-9 부지런하여 열매있는 자의 모습
19-01-12 2 433
19-01-12 2 433
537 51계획
61벧후 1; 1-4 신성한 성품에 참여하는 자들
19-01-05 0 385
19-01-05 0 385
536 55동행
60벧전 1; 20-25 너희에게 전한 복음이 곧 이 말씀이라
18-12-26 2 444
18-12-26 2 444
535 56충만
60벧전 1; 14-19 그리스도께서 이루신 일들
18-12-19 0 438
18-12-19 0 438
534 56충만
60벧전 1; 10-13 그리스도의 나타나심이 가져다 주는 은혜
18-12-12 0 475
18-12-12 0 475
533 56충만
60벧전 1; 5-9 그리스도를 기뻐하는 자들의 결과
18-12-05 2 466
18-12-05 2 466
532 55동행
60벧전 1; 1-4 순종함과 구원을 얻도록 택하심을 받은 자들
18-12-01 3 488
18-12-01 3 488
목록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