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역일정표*

최근 방문자

690
664
594
586
515
565
632
660
707
192
08 09 10 11 12 13 14 15 16 17
[관리자:활성도| 문자발송]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정보찾기

[예화] 주일성수의 원칙을 지킨 유익

필라델피아의 백만장자였던 스티븐 지라드씨는.  어느 토요일에 자기의 직원들에게 말하기를 다음날 나와서 방금 도착 입항한 선박의 짐을 내리라고 했습니다. 그러자 한 청년이 창백한 얼굴로 지라드씨 앞에 나와서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지라드씨.  저는 내일은 주일이기 때문에  일할 수 없습니다.”

“그래. 그러면 나와는 헤어지는  수밖에 없지.”

“그것은 각오하고 있읍니다. 비록 늙으신  어머니를 봉양해야 할 입장이지만  주일은 일을 할 수 없군요.”

“그러면 경리계에  가 보시오. 그동안 일한  급료를 계산해 줄 것이요.”

청년은 이런 일 후에 삼주일 동안이나 발이 아프도록 시내를 다니며 일자리를 구했으나 얻지를 못했습니다. 어느 날. 필라델피아시의 한 은행 총재가 지라드씨에게 연락해 오기를. 새로운 은행을 하나 열어야 하겠는데 좋은 사람이  있으면 소개해 달라는 것이었습니다.  곰곰히 생각한 지라드씨는 해고한 청년을 추천했습니다.

“하지만  자네는 그 청년을 해고하지 않았나.”

“물론 그랬지. 그 청년이 일요일에는  일을 할 수 없다고 해서 해고했네. 그러나 자기의 처하는 형편에 따라서 신념과 원리를 바꾸지 않는 사람이라야 새 은행의 돈을 믿고 맡길 수 있지 않겠나.”

그 청년은 지라드씨의 친구인 은행 총재에게 발탁 기용되어서  전의 직장보다 훨씬 좋은 자리에 근무하게 되었습니다.


Chart_1.jpg
Chart_2.jpg


*성경적 상담설교 챠트*
Chart_1.jpg
Chart_2.jpg
Chart_3.jpg
Chart_4.jpg

상단가기

상담문의
[오시는방법]:지하철 4호선 총신대역 2번출구
7호선 이수역 3번출구 서문여고 후문방향 500m

[스카이프 다운로드]

[ZOOM 다운로드]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