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접속자(79)
  • 새글
  • 출석
  • |
  • 로그인
  • 회원가입
  • 검색

[인내심] 50빌 2; 12-14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는 하나님2

Loading the player...


 

  

50 2; 12-14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는 하나님2_5

  

 

  

2021. 7. 2. . 금요철야.

  

 

  

*개요: 빌립보서 연구

  

 

  

[]2:12  그러므로 나의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나 있을 때뿐 아니라 더욱 지금 나 없을 때에도 항상 복종하여 두렵고 떨림으로 너희 구원을 이루라

  

[]2:13  너희 안에서 행하시는 이는 하나님이시니 자기의 기쁘신 뜻을 위하여 너희에게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나니

  

[]2:14  모든 일을 원망과 시비가 없이 하라

  

 

  

 

  

우리가 하나님의 말씀에 따라서 새로워지고자 하기 위해서는 근원이 필요합니다. 그 근원이 없이는 새로워질 수 없습니다. 그 변화되고자 하는 마음의 근원을 무엇으로 삼을 수 있을까요? 무엇이 변화의 근원이자 원동력이 되는가는 중요한 문제입니다. 그 새롭게 되고자 하는 마음의 근원이 금방 소진되는 것이라면 그것은 얼른 중단되어버릴 것입니다. 또한 그것이 악한 마음이라면 결국에는 악하게 변해버릴 것입니다. 하지만 그 근원이 오래가고 흔들림 없는 것이라면 그리고 선하고 올바른 것이라면 그로 인한 결과도 역시 더 보람되고 가치 있는 것이 될 것입니다.

  

오늘 말씀은 우리의 근원이 바로 하나님이시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또한 하나님을 우리 인생의 분명한 근원으로 삼으라고 말하고 있습니다. 이렇게 하나님께서 우리의 힘의 근원이 되시는 이유는 하나님께서 우리를 만드셨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하나님은 우리가 하나님없이 살아가도록 만드신 것이 아니라 하나님으로 살아가도록 만드셨습니다. 우리는 하나님을 힘입어 살아갈 때 가장 잘 살 수 있게 만들어진 것입니다. 그 원리를 13절이 보여주고 있습니다.

  

"[]2:13             너희 안에서 행하시는 이는 하나님이시니 자기의 기쁘신 뜻을 위하여 너희에게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나니"

  

사도 바울은 빌립보서를 통해서 우리에게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지를 알려주고 있습니다. 그분은 우리 안에서 행하시는 분이십니다. 이는 우리 안에서 역사하신다는 의미입니다. 그리고 그 역사하심은 자기의 기쁘신 뜻을 위하여 우리에게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는 일입니다. 영어로는 다음과 같습니다.

  

" it is God who works in you to will and to act according to his good purpose."

  

이 말이 무슨 뜻인가를 잠시 생각해 봅니다. 하나님은 우리와 멀어져 있는 분이 아니고 우리 안에서 행하시는 분이십니다. 그런데 우리 안에서 하나님이 행하시고 역사하시는 원리는 강제나 압박이나 명령이 아니라 우리에게 소원을 주시고 그 소원으로 행하게 하신다는 것입니다. 그리고 그 소원을 따라서 행하게 하는 것이 하나님의 기쁘신 뜻을 이룬다는 뜻입니다. 그래서 자기의 기쁘신 뜻을 위하여 우리에게 소원을 두고 행하신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럴 때 인간이 하나님의 뜻에 따르는 소원이 아니라 자신만의 소원을 갖는다면 그것은 단지 순수한 소원이 아닐 수 있습니다. 잠언 11 23절은 이렇게 말합니다.

  

"[]11:23          의인의 소원은 오직 선하나 악인의 소망은 진노를 이루느니라"

  

의인도 무엇인가를 소원하고 악인도 무엇인가를 소망합니다. 둘 다 동일한 바라고 소원하고 소망합니다. 그런데 의인의 소원은 선을 이루지만 악인의 소원은 진노를 이룹니다. 하나님께서 의인의 소원은 기뻐하시지만 악인의 소원에 대해서는 진노하심으로 벌을 내리십니다. 그 차이가 무엇일까요? 의인의 소원은 하나님의 뜻에 맞지만 악인의 소원은 하나님의 뜻에 맞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 세상에 부여하신 하나님의 법칙을 어기고 하나님의 영광을 가리고 오직 자신만의 욕심과 탐욕과 이기심만을 이루려고 할 때 그것은 하나님의 진노를 부르는 악인의 소망이 됩니다. 그러나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것이 무엇인가를 생각하고 그것을 이루려고 할 때 그리고 그것이 소원이 될 때 그것은 하나님이 적극적으로 권하시고 힘주시며 반드시 이루어지게 하시는 선한 것이 됩니다. 그러한 것이 이루어지기를 주님도 원하시고 기뻐하십니다. 그러한 바램와 애씀을 통해서 하나님의 선이 이루어지를 원할 때 비로소 하나님의 행하심을 경험하게 됩니다. 

  

이와 같이 하나님이 역사하심을 경험할 때에는 하나님을 따라가며 하나님께서 주신 소망을 따라서 기뻐하면서 일을 행할 때입니다. 하지만 반대로 우리가 하나님의 역사하심을 경험하지 못할 때가 있습니다. 그때는 주님께 원망과 불평이 가득할 때였습니다. 바로 이러한 원리를 보여주는 14절 말씀을 보십시오.

  

"[]2:14             모든 일을 원망과 시비가 없이 하라"

  

여기서 '원망'은 영어로 'complaining'입니다. 그리고 시비는 'arguing'입니다. 이 두 단어는 영어단어가 더 실제적으로 들립니다. 삶속에서 우리는 수없이 많은 'complain' 'argue'를 하면서 살아갑니다. 그리고 그렇게 원망과 시비의 대상은 삶속에서는 사람들이지만 신앙속에서는 하나님께 대합니다. 하나님께 원망과 시비를 말하면서 살다보니 하나님께서 역사하시는 그 행하심을 경험하지 못하고 끊임없이 고통과 괴로움을 스스로 경험하게 됩니다. 그리고 그렇게 원망과 시비를 하게 되는 이유는 본질적으로 하나님의 뜻에 따른 소원을 갖지 못하고 자신의 뜻에 따른 소원을 갖고 있기 때문입니다.

  

 

  

구약성경 요나서에서 니느웨의 회개로 인해서 심판하지 않으시는 하나님에 대해서 요나가 분노했을 때 그에 대한 하나님의 대답은 이것이었습니다.

  

"[]4:4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네가 성내는 것이 옳으냐 하시니라"

  

다만 하나님께서 그에게 그의 성내는 것이 옳으냐고 물으시기만 한 것은 그가 진정으로 하나님의 뜻을 따르고 있지 않지만 그것을 지금 당장 바꾸시는 것이 아니라 그의 소원이 하나님의 뜻에 합당하게 변화되기를 기대하고 기다리시기 때문이었습니다. 요나가 원망과 시비로 하나님의 일을 하는 것이 아니라 믿음과 순종으로 하나님의 일을 하게 되기를 기다리셨습니다.

  

 

  

하나님도 지금 우리를 그렇게 기다리십니다.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는 하나님은 우리 속에 하나님 뜻에 합당한 소원이 생기기를 기다리십니다. 그러한 소원이 생기도록 하나님은 상황을 변화시키십니다. 또한 그것을 깨달을 수 있도록 주변정황을 바꾸십니다. 그래서 우리 각 사람이 지금 당장은 하나님 뜻에 맞는 소원이 없다 하더라도 시간이 흐르고 때가 되고 하나님께서 예비하신 여러가지 일을 겪다 보면 비로소 하나님 뜻에 맞는 소원을 가지게 됩니다.

  

교회를 다니는 것도 그렇습니다. 교회에 다니면 당장 믿음이 생길 것 같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믿음이라는 것이 무슨 졸업장 따듯이 딱 가지게 되는 것이 아닙니다. 아무리 설명해주어도 아무리 노력해도 아무리 느끼려고 해도 안될 수 있습니다. 그러면 교회가 하는 일이 아무것도 없는 것일까요? 그렇지 않습니다. 스스로 각 사람에게 진정한 믿음이 생길 때까지 교회는 그들을 붙들어줍니다. 정말로 하나님을 만나는 때가 오기를 기다립니다. 그 자신에게 하나님 뜻에 맞는 소원이 생길 때를 바라보면 인내합니다. 그렇게 간절히 기다릴 때에 어느 순간 불현듯 마음에 하나님의 기쁘신 뜻이 이해가 됩니다. 그리고 보이지 않던 하나님, 들리지 않던 하나님, 인정할 수 없던 하나님을 붙들게 됩니다. 교회는 그 순간을 기다리며 인내하고 돌보며 애씁니다.

  

[]2:12             그러므로 나의 사랑하는 자들아 너희가 나 있을 때뿐 아니라 더욱 지금 나 없을 때에도 항상 복종하여 두렵고 떨림으로 너희 구원을 이루라

  

 삶의 일을 경험하면서 신앙의 일을 알게 되었습니다. 단순히 신앙의 일만 생각하다 보면 신앙의 일을 알게 되는 줄 알았는데 그런 것이 아니었습니다. 우리 삶이 바로 하나님의 뜻을 깨닫고 하나님의 원하심을 알게 되는 그런 장소였던 것입니다. 요나에게 깨닫게 하시는 말씀은 지금도 우리에게 주시는 하나님의 말씀입니다. 우리가 무엇인가를 소중하게 생각하면 하나님도 그 무엇인가를 소중하게 여기십니다. 그리고 하나님께서 소중하게 여기시는 것은 우리가 소중하게 생각하는 것보다 더 크고 중요합니다. 왜냐하면 하나님은 이 세계를 만드셨고 그속에 있는 사람들을 지으셨으며 그들이 어떻게 될 것인가를 다 알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항상 우리는 우리 생각속에서만 소원을 갖는 것이 얼마나 어리석은지를 알아야 합니다. 우리는 항상 나와 나의 가족과 나의 아는 사람만 생각합니다. 전체를 보지 못합니다. 그로 인해서 내가 나와 내 가족과 내가 아는 사람만 챙기려고 하고 돌보려고 할 때 결국은 하나님의 큰 뜻을 못보는 것입니다. 그 결과 하나님은 내 속에서 역사하시지 않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의 뜻을 보려고 할 때에 비로소 하나님의 시각을 갖게 됩니다. 그 큰 하나님의 뜻을 위해서 살아가려고 하고 그것이 우리의 소원이 될 때 하나님은 내 속에서 역사하십니다. 하나님이 주시는 놀라운 기쁨과 평강이 있습니다. 우리를 움직이시는 놀라운 능력이 하나님 바로 그분으로부터 나오게 됩니다.

  

[]2:13             너희 안에서 행하시는 이는 하나님이시니 자기의 기쁘신 뜻을 위하여 너희에게 소원을 두고 행하게 하시나니

  

[]2:14  모든 일을 원망과 시비가 없이 하라

  

빌립보서를 쓴 사도 바울은 그랬습니다. 그는 빌립보서를 쓸 당시 로마감옥에 있었습니다. 빌립보서는 사도 바울이 로마감옥에 갇혀서 쓴 편지였습니다. 옥중서신이 네 가지가 있는데 에베소서, 빌립보서, 골로새서, 빌레몬서가 바로 그것입니다. 그는 자신이 복음을 위하여 갇힌 자되었다고 고백합니다. 그는 로마에 복음을 전하기 위해서 가이사에게 상고하였고 그래서 로마의 감옥으로 이송되어서 가이사의 재판을 기다리는 자가 되었습니다. 바로 그때 이 빌립보서를 기록한 것입니다. 사도 바울 자신이 옥에 갇혀 있으면서 그는 원망과 시비로 하나님의 일을 한 것이 아님을 고백합니다. 그 자신이 하나님께 불편한 마음을 갖고 있으면서 복음을 증거한 것이 아닙니다. 그는 자신을 통해서 로마에 복음에 전하여지고 그로 인해서 믿게되는 자들이 있다면 현재 자신의 형편에 대해서는 개의치 않았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기쁘신 뜻에 따라 소원을 가지고 행하는 자였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바울과 같은 삶을 살지는 않더라도 우리의 삶 속에서 하나님의 기뻐하시는 것이 무엇일까를 생각해보고 그것을 위해 노력하는 자가 되어야 합니다. 또한 하나님의 뜻을 생각하기는 하지만 알기도 하지만 그것을 소원하지 않는다면 무의미합니다. 이 두 가지가 다 이루어질 때 우리는 비로소 우리 속에서 역사하시는 하나님을 경험할 것입니다. 하나님의 뜻에 합할 때 우리는 우리 속에서 힘주시고 능력주시는 하나님과 함께 뛰고 달리고 걷게 됩니다. 사람과 말이 혼연일체가 되어서 멋진 마장마술을 펼치는 것을 생각해 보십시오. 우리가 하나님과 연합하여 신앙생활을 할 때 비로소 하나님을 알고 하나님을 경험하게 됩니다.

  

새로운 계획과 결심 속에서 더욱 하나님과 함께 뛰고 그로 인해서 놀라운 발전과 능력을 이루시는 저와 여러분 되시기를 축원합니다.

      

 



소원교회
1.신앙구조
2.성경적용
3.마음변화
4.변화방법
5.신앙고민

주일 성경공부 교재
제자 성경공부 교재
평일성경공부 교재1
온라인 상담전도

소원교회 주일오전 예배실황
소원교회 유튜브 설교채널
소원교회 네이버 블로그
소원교회 네이버 전도답변


번호 분류 이미지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_공지
[공지] 성경 책별 번호 목록 & 생활목표주제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3-31 0 516
1182 성교육
1창 6; 1-3 성교육의 필요성과 신앙적 의미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6-22 0 27
1181 적응력
44행 27; 33-38 적응력은 하나님 안에서 따라가는 것이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6-15 0 45
1180 사고원활
20잠 24; 28-32 사고원활이 이루어지는 지혜로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6-08 0 49
1179 성정체성
1창 2; 20-25 성정체성의 근원과 신앙적 의미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6-01 0 159
1178 사회성
1창 11; 3-8 사회성의 시작과 올바른 방향성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5-25 0 248
1177 가정화목
45롬 12; 14-18 가정 화목을 이루기 위해서 필요한 것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4-05-18 0 249
1176 성교육
16느 13; 15-22 안식일 규례와 혼인 규례를 지키게 함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2-25 0 975
1175 직장발전
16느 13; 10-14 도망가는 레위 사람들과 노래하는 자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1-28 0 916
1174 협동심
16느 13; 1-9 변화된 모습을 유지하는 일의 어려움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1-22 0 891
1173 생동력
16느 12; 44-47 하나님의 일을 하는 자들에게 주는 몫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3-01-14 1 1086
1172 친화력
16느 12; 27-30 예루살렘 성벽을 봉헌하는 기쁨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2-31 0 829
1171 부부화목
16느 12; 22-26 족장들과 지도자들이 하는 일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2-24 0 943
1170 성교육
16느 11; 18-24 거룩한 성에 사는 사람들이 하는 일 [81훈련]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2-17 0 1003
1169 용감성
16느 11; 1-6 예루살렘에 거주하는 사람들의 의미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2-10 1 1066
1168 의지력
16느 10; 32-39 하나님의 전을 버려 두지 않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2-03 1 1039
1167 자녀발전
16느 10; 28-31 여호와의 계명을 지키기로 맹세함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1-26 0 847
1166 이해력
16느 9; 32-38 충성의 언약을 세우는 하나님의 백성들 [71충성]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1-19 1 958
1165 이해력
16느 9; 1-6 조상의 죄와 다른 삶을 살고자 함 [74경건]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1-12 0 1042
1164 자녀발전
16느 8; 13-18 말씀에 대한 이해와 순종의 모습 [71충성]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1-05 2 931
1163 의지력
16느 8; 7-12 하나님의 말씀을 밝히 아는 기쁨 [84교육]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0-29 2 880
1162 이해력
16느 8; 1-6 백성들이 율법책에 귀를 기울이다 [84교육]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0-22 0 1053
1161 분별력
16느 7; 66-73 온 회중이 이스라엘 땅에 존재하는 이유 [86봉사]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0-15 1 833
1160 의지력
16느 7; 1-7 성벽을 보호하고 유지하는 방법 [81훈련]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0-08 1 936
1159 의지력
16느 6; 15-19 성벽 역사가 끝날 수 있었던 이유 [54동행]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10-02 1 905
1158 담대함
16느 6; 10- 14 우리를 두렵게 하는 것들 [34두렴]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9-24 0 923
1157 침착함
16느 6; 1-9 내 손을 힘있게 하옵소서 [64인내]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9-17 0 895
1156 기억력
16느 5; 14-19 백성을 위하여 한 일을 기억하심 [83성숙]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9-10 1 840
1155 자녀발전
16느 5; 1-10 백성들의 문제를 해결하는 방식 [82연합]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9-03 2 890
1154 담대함
16느 4; 19-23 하나님이 위해서 싸워 주시는 자들 [71충성]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8-27 0 960
1153 자녀발전
16느 4; 7-14 대적들에 대응하는 느헤미야의 방법 [64인내]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8-20 1 906
1152 이해력
16느 4; 1-6 방해하는 자들을 이기며 나아간다 [64인내]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8-13 1 858
1151 쾌활함
16느 3; 28-32 자기 집과 마주 대한 부분을 중수함 [71충성]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8-06 0 959
1150 협동심
16느 3; 1-4 협력으로 건축되는 예루살렘 성벽 [82연합]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7-30 0 1023
1149 성교육
16느 2; 1-10 하나님의 선한 일을 행하는 사람들 [76덕행]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7-23 0 932
1148 16느
16느 2; 1-10 하나님을 위해서 근심하는 사람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7-16 1 879
1147 이해력
16느 1; 6-11 회개하고 자복하며 간구하다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7-09 1 903
1146 16느
16느 1; 1-5 느헤미야의 슬픔과 기도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7-02 1 784
1145 자녀발전
51골 4; 10-18 하나님과 함께 역사하는 자들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6-25 0 970
1144 성교육
51골 4; 2-6 삶에서 실천하는 하나님의 뜻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6-18 0 938
1143 성교육
51골 3; 25- 4; 2 세상을 다스리시는 하나님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6-11 0 958
1142 성교육
51골 3; 22-25 주님을 기쁘시게 하는 자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6-04 1 1221
1141 가정화목
51골 3; 18-22 그리스도를 섬기는 자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5-28 0 903
1140 성교육
51골 3; 16-18 하나님의 말씀을 실천하는 삶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5-21 0 929
1139 성교육
51골 3; 12-17 새로운 삶을 위하여 부르심을 받은 성도들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5-14 1 937
1138 자녀발전
51골 3; 12-17 그리스도의 마음으로 옷 입은 자들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5-08 1 945
1137 사고원활
51골 3; 1-6 하나님 옆에 계신 그리스도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4-30 0 944
1136 성교육
51골 2; 20-3;3 위의 것을 찾고 생각하는 사람들2 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4-23 0 2067
1135 신앙성숙
51골 2; 18-23 규례를 따르는 것이 아닌 머리를 붙드는 신앙2 1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4-16 0 2218
1134 51골
51골 2; 13-15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시고 승리하신 예수님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2-04-09 0 9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