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접속자(20)
  • 새글
  • 출석
  • |
  • 로그인
  • 회원가입

[1성경비전] 45롬 4; 17-22 바랄 수 없는 중에 바라는 믿음3



Loading the player...




 

  

454; 17-22 바랄 수 없는 중에 바라는 믿음3_2b

  

 

  

2021. 5. 30. . 주일오후. 온라인 설교

  

 

  

*개요: 로마서 연구, 성경비전,

  

 

  

[]4:17  기록된 바 내가 너를 많은 민족의 조상으로 세웠다 하심과 같으니 그가 믿은 바 하나님은 죽은 자를 살리시며 없는 것을 있는 것으로 부르시는 이시니라

  

[]4:18  아브라함이 바랄 수 없는 중에 바라고 믿었으니 이는 네 후손이 이같으리라 하신 말씀대로 많은 민족의 조상이 되게 하려 하심이라

  

[]4:19  그가 백 세나 되어 자기 몸이 죽은 것 같고 사라의 태가 죽은 것 같음을 알고도 믿음이 약하여지지 아니하고

  

[]4:20  믿음이 없어 하나님의 약속을 의심하지 않고 믿음으로 견고하여져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4:21  약속하신 그것을 또한 능히 이루실 줄을 확신하였으니

  

[]4:22  그러므로 그것이 그에게 의로 여겨졌느니라 

  

 

  

 

  

 

  

우리는 율법과 은혜에 대해서 생각하면서믿음이 중요한 요소임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믿음이 없이는 아무 것도 주를 기쁘시게 할 수 없고, 믿음이 아니고서는 은혜를 받을 수도 없으며, 믿음이 없고서는 어떤 구원도 가능하지 않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그렇게 중요한 것이 이믿음인데, 믿음이란 과연 무엇일까요? 아브라함에게 있어서 믿음의 의미는 무엇입니까? 믿음이 가장 그 의미를 분명하게 드러내는 상황이 있습니다. 그 속에서 믿음은 가장 빛을 발하게 되어 있습니다. 야광시계는 보통 밝은 빛에서는 별로 드러나지 않습니다. 그냥 밝은 녹색정도로만 보일뿐입니다. 그러나 어두운 곳에서 야광시계는 그 존재를 분명하게 드러냅니다. 이와 같이 믿음도 특정한 상황 속에서 그 의미를 분명히 드러내는데, 그 특정한 상황이란바랄 수 없는 중입니다.

  

“[]4:17             기록된 바 내가 너를 많은 민족의 조상으로 세웠다 하심과 같으니 그가 믿은 바 하나님은 죽은 자를 살리시며 없는 것을 있는 것으로 부르시는 이시니라

  

[]4:18  아브라함이 바랄 수 없는 중에 바라고 믿었으니 이는 네 후손이 이같으리라 하신 말씀대로 많은 민족의 조상이 되게 하려 하심이라

  

아브라함에게 있어서 이 바랄 수 없는 중이란 상황은 절박한 것이었습니다. 그 자신이 이미 100세가 되었습니다. 아내인 사래도 그 태가 끊어졌습니다. 이정도 되면 자녀를 낳는다는 것은 바랄 수 없는 일입니다. 그래서 그 자신도 자녀를 낳는 것을 포기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하나님께서 아브라함에게 말씀하십니다. ‘네가 많은 민족의 조상이 되리라는 것입니다. 하지만 아브라함에게는 자녀를 낳는다는 것이 불가능하고, 그 일은 바랄 수도 없는 일이었습니다. 그런데 어떻게 많은 민족의 조상이 된단 말입니까?

  

아브라함에게 있어서 상황은 최악이었습니다. 도저히 말이 안되는 상황이었습니다. 하지만, 그는 모든 상황을 알고도 하나님의 약속을 믿는 믿음이 약하여지지 않았습니다그가 상황을 무시한 것일까요? 현실인식이 전혀 안되고 있는 것일까요? 문제파악도 제대로 못하고 있는 것일까요? 왜 그는 불가능한 일이 되리라고 믿었습니까? 20절 말씀이 그 이유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그는 하나님이시라면 능히 이루실 줄을 확신하였던 것입니다. 되면 좋고 안되면 할 수 없고가 아닙니다. ‘능히 이루실 줄을 확신하였습니다. 하나님이 어떤 분이신줄 알고 있었기 때문에, 그분이 이루실 것을 확신하였습니다. 아브라함은 하나님이 죽은 자를 살리시며, 없는 것을 있는 것같이 부르시는 분이심을 정말로(!) 믿었던 것입니다. 그래서 이것이 하나님의 마음에 들었습니다. 그리고 이 아브라함의 믿음을 의로 여기셨습니다. 믿음을 가진 자는 아무리 봉사와 충성을 잘하더라도 믿음이 없는 자와는 비교조차 되지 않습니다. 하나님 마음에 합한 자는 하나님의 능력을 확신하는 입니다. 하나님을 믿는 자입니다.

  

“[]4:19             그가 백 세나 되어 자기 몸이 죽은 것 같고 사라의 태가 죽은 것 같음을 알고도 믿음이 약하여지지 아니하고

  

[]4:20  믿음이 없어 하나님의 약속을 의심하지 않고 믿음으로 견고하여져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이러한 하나님의 의롭게 여기심은 아브라함만을 위한 것이 아닙니다. 그 뒤에 오는 모든 자들을 위한 것이고, 또한 바로 우리들을 위한 것입니다. 우리도 과연 불가능한 일을 가능하게 하시는, 바랄 수 없는 상황 속에서 바라게 하시는 하나님의 능력을 믿는지 안믿는지에 따라서 믿음이 있는지 없는지, 의로움을 받을 수 있을지 없을지가 결정됩니다. 여러분에게 믿음이 있는지 없는지를 알고 싶다면 바랄 수 없는 중에 바라는가를 스스로 살펴보십시오. 만약 여러분들이 바랄 수 없는 중에, 열악한 환경 속에서, 불가능한 모든 상황속에서도 일을 이루시는 하나님을 믿으신다면, 확신하신다면, 여러분은 하나님을 믿는 것입니다. 그 믿음으로 하나님은 여러분을 의롭다고 여기십니다. 그리고 하나님의 능력을 나타내십니다.

  

예수님께서 우리 범죄함을 위하여 죽으신 것을 믿습니까? 예수님께서 우리를 의롭다 하시기 위하여 살아나셨음을 믿습니까? 그렇다면, 바로 그분께서 세상 끝날까지 우리와 함께 하심을 믿어야 할 것입니다. 이 모든 것은 동일한 예수 그리스도의 약속이기 때문입니다. 그 약속을 믿는 것이 바로 의로 여겨졌습니다.

  

“[]4:21 약속하신 그것을 또한 능히 이루실 줄을 확신하였으니

  

[]4:22  그러므로 그것이 그에게 의로 여겨졌느니라

  

우리의 믿음은 하나님 앞에서 계속 연단 되어집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의 믿음을 늘 시험하십니다. 그리고 아브라함이 경험하였던 그러한 바랄 수 없는 상황을 우리에게 주셔서 우리로 하여금 하나님의 약속을 믿는지 안믿는지를 살펴보십니다. 아브라함의 믿음의 결단은 결코 처음 하란을 떠나던 75세때에 끝나지 않았습니다. 80, 90, 100세에 이르기까지 계속 이어졌습니다.

  

 

  

이러한 것을 깨달을 때에 어떠한 자가 되어야 하겠습니까? 믿음이 없어 하나님의 약속을 의심하는 자들이 되겠습니까? 아니면 믿음에 견고하여저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며 약속하신 그것을 능히 이루실 줄을 확신하시겠습니까? 우리 모든 그리스도인들에게 요구하시는 이 놀라운 의지와 확신의 믿음을 가지시고 온전히 하나님께 의롭다 함을 얻고 하나님의 약속이 이루어지는 체험을 하시는 여러분들이 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Chart_1.jpg
Chart_2.jp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