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기설교] 42눅 23; 37-43 함께 낙원에 있게 된 자2



Loading the player...


Loading the player...


*

 

  

4223; 37-43 함께 낙원에 있게 된 자2_2

  

 

  

2019. 4. 17. . 수요예배

  

 

  

*개요:  고난주간

  

[]23:37            이르되 네가 만일 유대인의 왕이면 네가 너를 구원하라 하더라

  

[]23:38            그의 위에 이는 유대인의 왕이라 쓴 패가 있더라

  

[]23:39            달린 행악자 중 하나는 비방하여 이르되 네가 그리스도가 아니냐 너와 우리를 구원하라 하되

  

[]23:40            하나는 그 사람을 꾸짖어 이르되 네가 동일한 정죄를 받고서도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아니하느냐

  

[]23:41            우리는 우리가 행한 일에 상당한 보응을 받는 것이니 이에 당연하거니와 이 사람이 행한 것은 옳지 않은 것이 없느니라 하고

  

[]23:42            이르되 예수여 당신의 나라에 임하실 때에 나를 기억하소서 하니

  

[]23:43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오늘 네가 나와 함께 낙원에 있으리라 하시니라

  

 

  

 

  

우리는 이번 주 고난 주간을 보냅니다. 각자의 삶 속에서 나름대로의 삶의 고난을 경험하게 될 것입니다. 그 고난 속에서 예수님을 생각한다면 고난주간의 의미를 가질 수 있습니다. 절기의 의미는 기념하는 것에 있고 고난주간과 부활절은 우리에게 그리스도의 고난과 부활을 기념하게 합니다. 그리고 이러한 주님의 고난과 부활이야말로 우리의 믿음의 본질이며 핵심입니다. 우리는 우리 구원의 가장 근본되며 기초가 되는 주님의 죽으심과 살으심을 묵상하면서 더욱 더 큰 믿음을 갖게 될 수 있습니다.

  

이러한 주님의 죽으심과 살으심을 묵상하면서 믿음이 성장하는 이유는 우리의 삶 속에서 주님의 고난의 목적을 깨닫게 되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구원하기 위해서 고난받으셨습니다. 그 고난의 목적과 이유가 바로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해서였습니다. 그 고난의 의미를 깨달을 때 주님을 믿고 따를 수 있습니다. 주님은 우리를 위한 구원자이셨고 그 구원자이신 예수님의 사랑을 깨달으면서 예수님을 따라서 구원으로 나아갈 수 있습니다.

  

20186월에 태국에서 동굴탐사를 갔던 유소년 축구교실의 코치와 아이들이 그날 마침 밀어닥친 폭우로 인해서 동굴 속에 고립되었습니다. 이를 구조하기 위해서 태국 군인들과 다국적 구조대가 투입되었습니다. 마침내 영국 구조대가 그들을 발견하였고 그들이 다 살아있음을 확인 할 수 있었습니다. 그런데 구조대를 따라서 소년들이 나오려고 할 때에는 동굴 내에 물이 너무 차서 잠수를 해야 하고 어려운 지점을 혼자서 통과해야 하는 등의 난관이 있었습니다. 그렇다고 그대로 있고자 한다면 동굴 내 물이 차오르고 있었어서 죽을 수도 있었습니다. 결국은 위험하고 힘들기는 했지만 구조대를 따라 나오려고 했을 때 무사히 빠져나올 수 있었고 마침내 실종20여일 만에 전원 구조되었습니다.

  

주님이 우리 삶에 오셔서 우리를 구원해 주시려는 것도 이와 같습니다주님을 따라 나오려고 할 때 우리는 우리의 멸망의 삶에서 구원받을 수 있습니다. 주님께 대한 믿음을 가지고 새로운 삶의 방향으로 구원과 생명을 향해서 나아갈 수 있습니다.   이는 마치 애벌레가 탈피를 하면서 나비가 되듯이 변화되는 것과 같습니다. 믿음이 없거나 연약한 자에서 믿음이 강하고 담대한 자로 변화됩니다. 그 놀라운 변화의 과정이 고난주간에 이루어집니다.

  

이제 이러한 고난주간의 믿음의 성장이 의미있게 이루어지기 위해서 우리는 오늘 본문 말씀의 의미를 잘 발견해야 하겠습니다. 이 말씀 속에 우리를 위해서 고난 받으신 주님을 따르는 것이 얼마나 중요한가를 깨닫게 하는  비밀이 있습니다.

  

 

  

우리가 본 성경 말씀 속에서 예수님께서는 양 옆의 사형수들 사이에서 십자가에 달려 계십니다. 이미 대제사장의 뜰에서의 모욕과 빌라도앞에서의 재판과 군병들로부터 온갖 수모를 당하신 후에 골고다 언덕까지 십자가를 지고 가신 뒤에 아침 9시부터 십자가에 못박혀서 달려 계시고 있습니다. 조금 전 괴로운 고통의 비명소리도 이젠 간 곳없고, 오직 십자가 위에서 들려오는 것은 끔찍한 고통을 견디어 내고 있는 세 사람의 가뿐 신음소리와 간간이 들려오는 피맺힌 한숨이었습니다.

  

도저히 한 순간도 참을 수 없을 것 같던 뼈가 으스러지고 피가 말라버리는 고통은 이제 조금씩 견딜 수 있는 정도가 되었습니다. 손과 발에 전해지는 대못의 뼈를 후벼 파는 듯한 고통도 어느 정도 익숙해지게 되었습니다. 몇 시간이 지나자, 조금씩 말을 할 수 있을 정도가 되었습니다.  예수님의 양 옆에 달린 행악자 중 하나가 간신히 있는 힘을 다 내어서 예수님께 말합니다. 그는 도저히 그 말을 하지 않고는 견딜 수가 없었기에 있는 모든 힘을 다 쥐어 짜내어서 예수님께 대해서 외쳤습니다.

  

“[]23:39           달린 행악자 중 하나는 비방하여 이르되 네가 그리스도가 아니냐 너와 우리를 구원하라 하되

  

이 사람에게는 옆에 달린 예수님의 존재는 그리스도라는 이야기만 들은 적이 있는 자이었습니다. 그리스도란 히브리어로 메시야라는 뜻입니다. 그래서 이 행악자의 말은네가 메시야가 아니냐, 네가 그 능력이 많고 우리 민족을 구원한다던 자가 아니냐, 그러니 한번 우리를 구원해 봐라, 너 자신을 구원하고 더불어서 우리도 같이 구원해 봐라라는 뜻이었던 것입니다. ‘너도 꼴사납게 그러고 있지 않느냐? 네가 그리스도라도 별 수 없었지 않았느냐? 네가 정말 그리스도라면 어디 한번 네 자신을 구원해 봐라, 그리고 구원하는 김에 우리도 아니 나도 좀 구원해라라고 말했던 것입니다.

  

이건 완전한 조롱이자 야유입니다. 전혀 간구나 부탁이 아닙니다. 오로지 자신이 받는 괴로움이 너무나 심해서 빨리 그 고통으로부터 나오고자 하는 심정에 이렇게 주님을 무의미하게 생각하면서 말하였던 것입니다.

  

 

  

오늘날 이렇게 말하는 사람이 많이 있습니다. 수많은 사람들이 예수님이 그리스도임을 알고 있다는 사람들이 예수 그리스도께 대해 이런 식으로 이야기 하고 있습니다. 

  

주님이 하나님이 아니십니까? 날 좀 구원해 주옵소서

  

하나님, 능력이 이렇게 없으십니까? 이거 한번 못 도와 주십니까?’

  

하나님 창피하시지도 않습니까? 하나님의 이름이 땅에 떨어지지 않습니까? 주님께서 주님 스스로를 구원하시고, 더불어 우리도 구원해 주옵소서

  

십자가에 매달려 있는 듯한 극심한 인생 속의 고통의 속에서 우리도 날마다 주님께 말합니다. 온 힘을 다 짜내어 주님을 부릅니다. 그리고 어리석게도 이런 식으로 이야기합니다. 과연 이 행악자에게 주님이 응답하셨습니까? 한마디라도 대꾸하셨습니까? 함께 십자가에 매달려 계시는 주님께 조금의 변화나 미동이라도 있었습니까? 주님은 상대도 하지 않으셨습니다. 왜냐하면 주님의 고난은 죄 때문이 아니기 때문입니다. 또한 행악자의 고난은 그 자신의 죄 때문이었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래서 그 행악자의 어리석은 말에 주님은 대답하지 않으셨습니다. 그런데, 다른 쪽 편의 행악자는 그렇게 말하지 않고 다르게 말했습니다.

  

“[]23:40           하나는 그 사람을 꾸짖어 이르되 네가 동일한 정죄를 받고서도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아니하느냐

  

[]23:41            우리는 우리가 행한 일에 상당한 보응을 받는 것이니 이에 당연하거니와 이 사람이 행한 것은 옳지 않은 것이 없느니라 하고

  

[]23:42            이르되 예수여 당신의 나라에 임하실 때에 나를 기억하소서 하니

  

이 사람에게는 뉘우침이 있었습니다. 하나님을 두려워함이 있었습니다. 회개함이 있었습니다. 그 증거는우리의 행한 일에 상당한 보응을 받는 것이라고 말했던 것입니다. 다시 말해서, 일이 이렇게 된 것은 바로 내 탓이다, 내 잘못이나, 내 부족함이라는 것을 깨달았던 것입니다.

  

그리고 주님께 대해서 올바른 믿음이 있었습니다. 그분은 지금 옳지 않은 일을 하고 계시는 것이 아니다, 그분이 하신 일은 모두 옳은 것이다라는 확신과 믿음이 있었던 것입니다. 그리고 소망이 있었습니다. ‘주님이 이 일을 이루실 때, 온전히 이루실 때, 완성하실 때, 주님의 나라에 임하실 때, 부족한 저를 기억하여 주옵소서. 저를 생각하여 주옵소서. 저의 영혼을 구원하여 주옵소서라는 간절한 소망이 있었던 것입니다.

  

 

  

우리의 삶에 고난이란 그치지 않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좋은 일과 나쁜 일을 주사 인생들로 하여금 앞일을 예측하지 못하게 하셨습니다. 반드시 우리에게는 나쁜 일이 임하게 되어 있습니다. 그런데 그 때마다 주님의 고난받으심을 생각하는 비결이 여기 있습니다. 그리고 주님의 부활하심을 바라보는 비결이 여기 있습니다. 그것은 이 다른 쪽 편에 있던 행악자처럼 회개하는 것입니다. 내 죄때문에 이렇게 되었던 것이다. 다른 사람, 다른 환경, 다른 상황 핑계대지 않는 것입니다. 그리고 믿음을 갖는 것입니다. 주님이 행하시는 일은 옳은 일이다. 그분이 내게 행하신 일도 옳은 일이다. 주님은 이 일을 선하신 뜻 가운데 허락하고 계시다. 마지막으로 소망을 갖는 것입니다. ‘이일을 끝내실 때 나를 불쌍히 여겨주옵소서. 그저 저를 한번만 생각하여 주옵소서.’ 그랬을 때, 회개하는 행악자에게 예수님께서는 응답하여 주셨습니다.

  

“[]23:43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오늘 네가 나와 함께 낙원에 있으리라 하시니라

  

주님이 응답해 주셨다는 사실보다도, 낙원에 있게 될 것이라는 약속보다도 더욱 더욱 더욱 더 중요한 말은 네가 나와 함께 있을 것이라는 말씀이었습니다. 아니 오늘 밤 나와 함께 있는 것이 아니라, 조금 있다가 나와 함께 하는 것이 아니라, 이 순간부터 나와 함께 하는 것이었습니다.

  

이제 회개한 행악자는 주님과 함께 십자가에 매달려 있습니다. 이전까지는 자기 죄로 인하여 매달린 것이었지만, 주님을 의지하고 주님께 소망을 두고 약속을 받은 그 순간부터는 주님과 함께 매달려 있는 것이었습니다. 그리고 그 시간부터 죽음에 이를 때까지의 시간은 그 뒤에 올 낙원에의 소망으로 인해 오히려 감사로 넘치는 것이었습니다.

  

 

  

우리의 삶도 마찬가지입니다.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아직 인생의 십자가가 끝이 나지 않았습니다. 우리의 숨이 멎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우리에겐 낙원에의 소망이 있습니다. 그 소망을 위해서 오늘도 우리와 함께 십자가에 달리시는 주님이 있습니다. 주님의 남은 고난이 있습니다. 날마다 애타는 심령으로 우리의 구원이 완성되길 위해 함께 애통해 하시는 주님이 우리 곁에 있습니다.

  

십자가에 매달리게 된 이유는 각자 다 다를 것입니다. 어쩌면 자신의 죄와  실수로 인해 고통을 당하고 있는지도 모릅니다. 그렇지만, 상관없습니다. 주님은 우리가 어떻게 십자가에 달리게 되었는지를 묻지 않으시기 때문입니다. 그저 지금 이 순간부터 우리와 함께 해 주시겠다고 약속해 주십니다. 조금 있으면 낙원에서 주님과 영원히 함께 하게 될 것이라고 약속해 주십니다.

  

이 약속을 붙들고 주님과 함께 하시기를 바랍니다. 낙원에의 소망을 가지고 주님과 함께 있음을 기억하고 더욱 주님을 붙드시기를 바랍니다. 그럴 때, 우리의 삶은 날마다 주님의 고난을 기억하는 것이 될 것입니다. 뿐만 아니라, 더불어 주님과 낙원에 거하게 될 주님의 부활을 감사하는 자들이 될 것입니다. 고난과 영광은 함께 가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주님의 고난과 부활을 영광을 늘 간직하는 여러분에게 우리들 자신의 고난의 인내와 우리들 자신의 부활의 소망이 늘 함께 하시기를 바랍니다.

      


번호 분류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98 절기설교
1창50;22-26 모든 것의 끝과 새로운 시작2
20-01-01 0 118
20-01-01 0 118
97 절기설교
43요 1; 9-14 예수님은 왜 세상에 오셨는가2
19-12-25 0 127
19-12-25 0 127
96 절기설교
40마 1; 20-25 임마누엘되신 하나님2
19-12-22 0 153
19-12-22 0 153
95 수련회설교
상담세미나: 하나님의 은혜 발견하기 #2
19-08-04 0 197
19-08-04 0 197
94 수련회설교
상담세미나: 하나님의 은혜 발견하기 #1
19-08-04 0 207
19-08-04 0 207
93 수련회설교
45롬 12; 10-18 성령님의 동행과 충만
19-08-04 0 192
19-08-04 0 192
92 수련회설교
43요 10; 11-16 예수님의 희생과 용서
19-08-04 0 261
19-08-04 0 261
91 수련회설교
45롬 10:14-17 하나님의 계획과 능력
19-08-04 0 182
19-08-04 0 182
90 수련회설교
46고전 15; 9-11 하나님 은혜의 중요성
19-08-04 0 165
19-08-04 0 165
89 행사설교
40마 14; 13-21 예수님을 따라가는 사람들
19-05-26 0 200
19-05-26 0 200
절기설교
42눅 23; 37-43 함께 낙원에 있게 된 자2
19-04-14 0 388
19-04-14 0 388
87 절기설교
43눅 2; 41-52 아버지 집에 있는 자녀2_2b
18-12-30 1 425
18-12-30 1 425
86 절기설교
42눅 18; 37-43 무엇을 하여 주기를 원하느냐
18-12-27 1 356
18-12-27 1 356
85 절기설교
40마 2; 9-13 황금과 유향과 몰약을 주시는 분
18-12-23 1 507
18-12-23 1 507
84 절기설교
42눅 2; 1-7 구유에 뉘이신 예수님2
18-12-23 1 340
18-12-23 1 340
83 절기설교
42눅 1; 45-55 큰 일을 인간에게 행하심2
18-12-15 0 381
18-12-15 0 381
82 수련회설교
54딤전 1; 18-20 선한 싸움과 믿음과 착한 양심
18-08-01 0 639
18-08-01 0 639
81 수련회설교
54딤전 1; 15-17 우리가 복음을 따르는 이유3
18-08-01 0 416
18-08-01 0 416
80 수련회설교
54딤전 1; 9-14 비방자에서 직분자로의 변화2
18-08-01 0 451
18-08-01 0 451
79 수련회설교
54딤전 1; 1-8 주께로부터 오는 것들2
18-08-01 1 410
18-08-01 1 410
78 행사설교
44행 27; 33-38 너희의 구원을 위하는 음식
18-05-27 0 573
18-05-27 0 573
77 외부설교
27단 1; 5-9 뜻을 정하여 자신을 더럽히지 않음
18-03-04 1 547
18-03-04 1 547
76 절기설교
43요16; 28-33 아버지께서 함께 계신다
17-12-30 0 539
17-12-30 0 539
75 절기설교
40마 2; 7-11 별을 보고 아기를 만나다
17-12-24 0 418
17-12-24 0 418
74 예식설교
고 윤성민 집사 입관예배
17-11-08 2 1120
17-11-08 2 1120
73 수련회설교
51골 3; 12-17 그리스도의 마음으로 옷입은 자들2
17-08-02 1 520
17-08-02 1 520
72 수련회설교
51골 3; 1-6 하나님 우편에 앉아계신 그리스도2
17-08-02 1 515
17-08-02 1 515
71 수련회설교
51골 2; 6-12 우리를 자라나게 하는 것2
17-08-02 0 384
17-08-02 0 384
70 수련회설교
51골 2; 1-5 그리스도를 깨닫게 하려 함이라2
17-08-02 1 317
17-08-02 1 317
69 행사설교
1창 12; 5-9 아브라함을 따라 떠난 사람들2
17-05-29 2 421
17-05-29 2 421
68 절기설교
43요 21; 12-15 세 번째 나타나신 예수님3
17-04-16 5 772
17-04-16 5 772
67 수련회설교
54딤전 6; 10-12 오직 너 하나님의 사람아2
17-02-05 19 970
17-02-05 19 970
66 절기설교
6수 22; 21-27 우리가 단을 세운 이유2
17-01-01 10 716
17-01-01 10 716
65 절기설교
42눅 1; 26-38 구원계획으로의 동행2
16-12-18 16 1230
16-12-18 16 1230
64 절기설교
42눅 1; 13-17 주님을 예비하기 위해 태어난 사람2
16-12-11 18 1484
16-12-11 18 1484
63 절기설교
42눅 1; 1-7 말씀의 목격자되고 일군된 자들2
16-12-04 21 1481
16-12-04 21 1481
62 외부설교
54딤전 6; 11-16 이 명령을 지키는 이유
16-09-25 10 1492
16-09-25 10 1492
61 수련회설교
59약 5; 12-20 믿음의 기도로 주께서 일으키시리라
16-08-04 9 1701
16-08-04 9 1701
60 수련회설교
59약 4; 11-17 주의 뜻으로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니라
16-08-04 6 1631
16-08-04 6 1631
59 수련회설교
59약 3:13-18 위로부터 난 지혜를 사모하라
16-08-04 8 1644
16-08-04 8 1644
58 수련회설교
59약 3: 1-12 혀는 작지만 큰 것을 자랑한다
16-08-04 14 1710
16-08-04 14 1710
57 행사설교
43요 6; 8-11 한 아이가 가진 떡과 물고기2
16-05-22 7 1348
16-05-22 7 1348
56 절기설교
빌 3: 10- 14 무엇을 위해 쫓아가는가 (2006송구영신, 예배녹음)
16-05-07 13 1171
16-05-07 13 1171
55 행사설교
오는 것을 보시고(2006새생명 전도축제 예배녹음)
16-05-07 9 926
16-05-07 9 926
54 행사설교
눅22;54~62 나를 부인하리라 하심이 생각날 때
16-05-04 7 1072
16-05-04 7 1072
53 외부설교
43요 21; 4-14 날이 새어갈 때에 나타나시는 예수님(새안양교회)
16-04-01 5 1340
16-04-01 5 1340
52 절기설교
66계 3; 7-13 적은 능력이지만 배반치 않음2
16-01-01 7 1480
16-01-01 7 1480
51 절기설교
66요 1; 9-12 밧모라 하는 섬에 있었더니3
15-12-27 22 2437
15-12-27 22 2437
50 절기설교
40마 2; 9-12 세가지 예물의 의미2
15-12-26 10 1863
15-12-26 10 1863
49 절기설교
42눅 2; 1-14 하늘에서는 영광 땅에서는 평화2 1
15-12-20 23 3683
15-12-20 23 3683
48 수련회설교
46고전 13; 1-7 사랑으로 역사하는 교회의 성도들
15-08-03 12 1718
15-08-03 12 1718
47 수련회설교
46고전 12; 22-31 교회안에서 사람들을 세우시는 하나님
15-08-03 16 1987
15-08-03 16 1987
46 수련회설교
46고전 12; 12-21 많은 지체들이 한몸되게 하신 그리스도
15-08-03 8 1740
15-08-03 8 1740
45 수련회설교
46고전 12; 1-11 교회 안에서 이루어지는 하나님의 뜻
15-08-03 9 1786
15-08-03 9 1786
44 절기설교
43요 19;25-27 진정으로 어버이를 섬김2
15-05-11 17 2238
15-05-11 17 2238
43 절기설교
41막 14; 32-42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순간2
15-03-30 20 2278
15-03-30 20 2278
42 절기설교
1창 29; 15-20 그를 연애하는 까닭에2
15-01-01 8 1527
15-01-01 8 1527
41 행사설교
48갈 1;6-10 갈라디아서 연구
14-08-02 6 1981
14-08-02 6 1981
40 행사설교
48갈 5;7-15 적은 누룩과 사랑의 율법2
14-08-02 9 1471
14-08-02 9 1471
39 행사설교
48갈 4; 4-7 하나님을 아버지라고 부르는 자들2
14-08-02 12 1712
14-08-02 12 1712
목록

chart_1.jpg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