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신앙비전] 51골 2;13-15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시고 승리하셨다2



Loading the player...


Loading the player...


[크게보기]


 

  

 

  

51 2;13-15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시고 승리하셨다2_2f

  

 

  

2019. 10. 6. . 주일오후.

  

 

  

*개요:  신앙비전,

  

[]2:13  또 범죄와 육체의 무할례로 죽었던 너희를 하나님이 그와 함께 살리시고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시고

  

[]2:14  우리를 거스르고 불리하게 하는 법조문으로 쓴 증서를 지우시고 제하여 버리사 십자가에 못 박으시고

  

[]2:15  통치자들과 권세들을 무력화하여 드러내어 구경거리로 삼으시고 십자가로 그들을 이기셨느니라

  

 

  

이번 달 우리는 신앙에 대한 하나님의 말씀을 생각해 보려고 합니다. 신앙이란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주신 용서를 받아들이는 것에서 시작합니다. 그것이 확고하게 자리잡고 있을 때 우리는 하나님의 크신 은혜를 알게 됩니다.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해주신 용서의 범위는 무한합니다. 예수님은 우리의 모든 죄를 용서해주십니다. 과거, 현재, 미래의 죄를 모두 용서해 주시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용서하심은 과거 뿐만 아니라 미래에 태어날 사람들에게도 미쳤습니다. 예수님의 죽으심은 과거 서기 33년에 일어난 일이지만 서기 2010년을 살고 있는 우리들에게도 영향을 미칩니다. 만약 서기 2050년에 사람들이 또 태어난다면 그들의 죄도 역시 용서함을 받습니다. 그러므로 우리의 모든 죄는 그것이 우리 시대에 과거의 죄이거나 현재의 죄이거나 미래의 죄일지라도 예수님께는 큰 상관이 없습니다. 모든 죄를 용서해 주십니다. 예수님의 십자가 사건 이후의 우리의 존재 자체가 미래이기 때문에 우리의 미래의 죄까지도 주님은 다 용서해 주십니다.

  

이것이 우리의 신앙에 중요한 이유는 그 용서의 광범위함, 무한함 속에서 전적으로 예수님을 의지하게 된다는 사실입니다. 함께 성경을 살펴보며 이 부분을 확인해보겠습니다. 오늘 말씀 13절을 보십시오.

  

“[]2:13             또 범죄와 육체의 무할례로 죽었던 너희를 하나님이 그와 함께 살리시고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시고

  

여기서 우리는 분명히 우리의 범죄와 육체의 무할례 상태로 죽었던 우리를 하나님께서 예수님과 함께 살리셨다고 발견합니다. 그리고 그렇게 하시는 이유는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셨기 때문입니다.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해 주셨기 때문에 우리가 다시 살아날 수 있습니다.

  

그 이후에 우리가 살아가는 것은 그 무한한 용서를 받으며 살아가는 것입니다. 우리는 과거의 죄를 깨달았을 때 예수님께 용서를 구합니다. 그러면 예수님은 그 죄를 용서해 주십니다. 또한 현재 짓고 있는 죄를 깨달았을 때 주님께 용서를 구합니다. 그럴 때 예수님은 또 다시 용서해 주십니다. 주님은 그렇게 용서해 주시면서 우리에게 다시는 죄를 짓지 말라고 하십니다. 하지만 결코 한번 더 죄를 지으면 그 다음에는 끝이라고 말하시지 않습니다. 미래에 또 다른 죄를 지을 때에도 주님은 또 다시 용서해 주십니다. 그리고 우리가 주님께 나아와 용서를 구하고 그 용서를 받고 다시금 그렇게 살지 않고자 노력하기를 원하십니다. 그래서 이전 증서를 지우시고 제하십니다.

  

“[]2:14             우리를 거스르고 불리하게 하는 법조문으로 쓴 증서를 지우시고 제하여 버리사 십자가에 못 박으시고

  

이것은 마치 모든 채무를 변제해 주는 것과 같습니다. 예수님께서는 이미 모든 용서의 대가를 다 지불해 두셨습니다. 그것을 예수님의 채무변제로 삭제해 주셨습니다.  그렇게 용서의 은혜를 받아 누릴 때에 우리는 삶 속에서 현재 필요한 새로운 삶과 새로운 기회를 얻게 됩니다.

  

주님께 받는 용서가 그렇습니다. 과거에 지은 죄와 현재 짓고 있는 죄와 미래의 지을 죄까지도 다 용서를 받았지만 그 모든 용서를 한번에 다 찾을 필요는 없습니다. 생각날 때마다 필요할 때마다 그리고 또다시 죄를 짓게 될 때마다 그 때 그 때 용서를 구하면 됩니다. 그러면 예수님은 언제든지 우리를 위해 용서를 허락해 주십니다. 절대로 거부하시지 않습니다. 우리가 지은 죄가 너무 커서 그 죄값을 치루어 주지 못해서 이제는 더이상 용서를 못해주겠다 하지 않습니다. 그 용서는 무한한 용서인 것입니다.

  

 

  

그러나 어떤 사람들은 그런 용서를 받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그 용서를 받아들이지 않습니다. 또한 어떻게 해서든지 그 용서를 가지고 자기의 목적으로 이용하려고 합니다. 왜 그들은 예수님의 이러한 놀라운 용서를 받아들이지 않는 것일까요? 왜 그들은 그 무한한 용서를 경험하지 못하는 것일까요?

  

간단한 예를 들어보겠습니다. 목욕을 하는 것을 생각해 보십시오. 우리는 때로 손을 씻고 세수를 하고 머리를 감고 몸을 닦습니다. 몸을 닦을 때에는 몸의 구석구석을 열심히 닦습니다. 그럴 때 개운함을 얻고 온몸에서 더러움을 제거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그렇게 목욕을 할 때 제대로 닦지는 않고 그냥 손만 씻는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그냥 세수만 하고 머리만 감는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몸의 때가 제대로 닦이겠습니까? 몸을 닦을 때에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냥 물만 뿌리고 만다고 생각해 보십시오. 그러면 그 몸의 더러움이 저절로 사라지겠습니까?

  

용서함을 받을 때에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냥저의 죄를 다 아시지요, 용서해 주십시오. 아멘이렇게 해 버리면 그냥 손만 씻는 것입니다. 물만 끼얹는 것입니다. 죄를 고백할 때 그때 했던 행동과 그 때 가졌던 감정과 욕구까지 낱낱히 고백할 때에 스스로 상쾌함을 얻을 수 있습니다. 예수님이 용서를 해주시지 않는다는 말이 아니라 그 느낌이 스스로 들지 않는다는 말입니다. 그래서 용서받음을 오해하고 대충 그렇게 용서를 받으면 되는구나 생각하고 또 죄를 짓고 또 죄를 지어서 아무리 목욕을 해도 아무리 손을 씻어도 더러움은 그대로이고 악한 삶은 여전히 반복되는 것입니다.

  

전염병이 돌 때마다 사람들은 커다란 두려움을 갖게 됩니다. 예전에도 단지 손 씻는 것 하나도 비누를 사용해서 속속들이 잘 씻어야 병균에 감염이 되지 않는다고 얼마나 강조했는지 모릅니다. 우리가 신앙생활을 오래 해도 용서함을 제대로 받지 못하면 스스로 죄에 감염되고 유혹되어 반복적인 죄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게 되어버립니다. 그것을 막기 위해서도 우리는 꼭 온전한 용서함을 받기 위해 우리의 죄를 낱낱히 고백해야 합니다. 그래야 그 용서를 자신의 목적으로 또다시 이용하려는 생각을 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우리가 받은 용서가 이렇게 귀한 것인데 우리는 혹시 그 용서를 거부하거나 혹은 반의 반도 실천하지 못하는 것은 아닙니까? 예수님이 우리의 과거와 현재와 미래의 죄를 용서해 주시는데 우리는 과거의 죄는, 혹은 현재의 죄는, 혹은 미래의 죄는 용서를 못해주겠다고 거부하는 것은 아닌가요? 우리가 우리에게 죄지은 사람을 용서해 주는 것은 항상 우리가 받은 용서에 따라 이루어져야 합니다. 우리가 이 놀라운 용서를 받았는데 어떻게 그 용서를 거부하며 우리는 강퍅하고 우리는 완악하게 살 수 있겠습니까? 이를 위해서 우리는 온전히 십자가의 예수님을 따름으로써 온전한 변화의 모습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15절을 보십시오.

  

“[]2:15             통치자들과 권세들을 무력화하여 드러내어 구경거리로 삼으시고 십자가로 그들을 이기셨느니라

  

세상 통치자들과 권세들은 죄인들이 더욱 죄인되게 하면서 그들을 선동하고 사로잡고 이용합니다. 용서하지 못하는 마음이 바로 통치자들과 권세들이 사용하는 악한 마음인 것입니다. 또한 그들은 더욱 감정적이고 악한 마음을 자극해서 그들이 원하는 것을 이루고자 합니다. 죄인을 더욱 죄인되고 용서받지 못한다고 절망스럽게 해서 그들 자신이 얻고자 하는 바를 얻습니다. 하지만 예수님께서 사람들을 용서해 주시고 그들을 자유롭게 하심으로 통치자들과 권세들을 무력하게 하신 것입니다. 그 모든 술수에 흔들리지 않게 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결국 그들은 구경거리가 되고 예수님은 십자가로 승리하심에 대해서 영광을 받으십니다. 그래서 이러한 용서를 삶 속에 연결시키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럴 때 하나님께서 구원받은 자들을 통치자들과 권세들을 무력화하며 죄로부터 멀어지게 하시고 십자가로 인해서 주님께 더욱 가까와지게 하십니다.

  

그와 같이 우리는 주님의 용서와 가까운 삶을 살 때 비로소 용서의 은혜를 누릴 수 있습니다. 그렇지 않고 용서의 삶을 살지 않으면 용서의 은혜와도 거리가 먼 삶을 살아가게 됩니다. 주님의 용서가 나를 통해 전해지는 것이 아니라 사실은 그 용서가 나를 통해 막혔던 것입니다. 우리는 주님께 무한한 용서를 받고 있음을 잊어서는 안됩니다.

  

앞으로 삶 속에서 더욱 예수님의 용서를 받은 은혜를 나타내는 삶을 사시기를 바랍니다. 그 속에서 충만한 기쁨을 누리실 수 있습니다. 주님의 용서가 늘 우리 삶에 드러나기를 바랍니다. 그래서 우리의 모든 죄를 용서받은 자로서 다시 십자가로 승리하시는 여러분 되시기를 바랍니다.

  

 

  

 

      


번호 분류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551 1성경비전
38갈 3; 10-14 극본적 해석을 통한 은혜의 깨달음2
19-11-17 0 3
19-11-17 0 3
550 1성경비전
40마26; 6-16 각 사람의 생각을 통한 성경묵상2
19-11-10 0 18
19-11-10 0 18
549 1성경비전
42눅 15; 1-10 비유를 통해 말씀하신 예수님2
19-11-04 0 26
19-11-04 0 26
548 4신앙비전
11왕상19;3-8 신앙의 힘을 의지하여 도착하다2
19-10-27 0 44
19-10-27 0 44
547 4신앙비전
54딤전 1; 12-16 신앙으로 변화를 이루는 방법2
19-10-20 0 54
19-10-20 0 54
546 4신앙비전
23사28; 1-8 하나님의 가르치심이 필요한 사람들2
19-10-14 0 109
19-10-14 0 109
4신앙비전
51골 2;13-15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시고 승리하셨다2
19-10-07 0 122
19-10-07 0 122
544 3전도비전
42눅10; 6-9 평안의 복음을 전하는 자들2
19-09-30 0 105
19-09-30 0 105
543 3전도비전
42눅 10; 1-5 칠십 인을 세우시고 보내심2
19-09-22 0 109
19-09-22 0 109
542 3전도비전
44행2; 42-47 전도사역의 발전과정2
19-09-16 0 114
19-09-16 0 114
541 3전도비전
40마20; 1-7 너희도 포도원에 들어가라2
19-09-08 0 114
19-09-08 0 114
540 3전도비전
49엡5; 14-21 성령의 충만을 받아야 할 자들2
19-09-01 0 133
19-09-01 0 133
539 2상담비전
44행 19;9-16 할 일을 보여주시는 하나님의 동행
19-08-25 0 114
19-08-25 0 114
538 2상담비전
42눅 23; 39-43 죄인을 용서해 주시는 예수님의 은혜
19-08-18 0 135
19-08-18 0 135
537 2상담비전
43요 17; 1-3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예수님의 희생
19-08-11 0 127
19-08-11 0 127
536 2상담비전
1창 1; 6-13 우리를 위한 하나님의 능력
19-08-04 0 96
19-08-04 0 96
535 2상담비전
11왕상12; 12-16 지배욕구는 다른 사람들을 통제하려고 한다2
19-07-28 0 120
19-07-28 0 120
534 2상담비전
10삼하17; 1-4 인정욕구는 자신의 존재감에 집착한다2
19-07-21 0 141
19-07-21 0 141
533 2상담비전
9삼상 15; 26-30 존경은 높아지고자 하는 욕구이다2
19-07-14 0 160
19-07-14 0 160
532 2상담비전
55딤후 3; 1-5 쾌락의 욕구는 즐거움을 추구하는 것2
19-07-07 1 131
19-07-07 1 131
531 1성경비전
40마 13; 34-43 비유를 통해서 깨닫게 하신다2
19-06-30 0 103
19-06-30 0 103
530 1성경비전
38갈 3; 15-18 미리 정하신 언약을 따름2
19-06-23 0 123
19-06-23 0 123
529 1성경비전
38갈 3; 10-14 저주에서 축복으로 가는 길2
19-06-16 0 121
19-06-16 0 121
528 1성경비전
60벧전 3; 18-22 성경구절에 표현에 집중하라2
19-06-10 0 133
19-06-10 0 133
527 1성경비전
40마 26; 6-16 다양한 관점의 생각으로 묵상하라2
19-06-03 0 130
19-06-03 0 130
526 1성경비전
42눅 15; 1-10 예수님께서 비유로 이르심2
19-05-12 0 172
19-05-12 0 172
525 1성경비전
23사 59; 11-21 하나님의 말씀이 떠나지 않음2
19-05-05 0 173
19-05-05 0 173
524 4신앙비전
45롬 5; 5-8 소망은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않는다2
19-04-28 1 212
19-04-28 1 212
523 4신앙비전
43요 11; 33-40 우리를 사랑하셨기에 눈물을 흘리신다2
19-04-21 0 175
19-04-21 0 175
522 절기
42눅 23; 37-43 함께 낙원에 있게 된 자2
19-04-14 0 187
19-04-14 0 187
521 4신앙비전
11왕상 17; 17-24 죄를 생각나게 하시는가2
19-04-07 1 192
19-04-07 1 192
520 3전도비전
44행 13; 13-23 말할 기회가 있을 때 말하라2
19-03-31 1 213
19-03-31 1 213
519 3전도비전
44행 13; 1-5 하나님이 불러 시키시는 일2
19-03-24 0 204
19-03-24 0 204
518 3전도비전
1창 2; 15-18 하나님께서 하지 말라고 하신 것2
19-03-17 0 250
19-03-17 0 250
517 3전도비전
42눅 15; 25-32 집에 들어가기를 거부하는 큰아들2
19-03-10 0 200
19-03-10 0 200
516 3전도비전
44행 16; 29-34 예수님은 세상이 구원을 얻기를 원하신다2
19-03-03 0 240
19-03-03 0 240
515 2상담비전
20잠 6; 1-11 의지를 잠들게 하는 편안의 욕구2
19-02-24 0 213
19-02-24 0 213
514 2상담비전
59약 4; 1-8 끊임없이 채우고자 하는 유익의 욕구2
19-02-17 0 246
19-02-17 0 246
513 2상담비전
10삼하 13; 12-20 수치심은 타인을 의식할 때 생겨난다2
19-02-10 1 317
19-02-10 1 317
512 2상담비전
10삼하 24; 10-14 죄책감은 자신의 죄를 후회하는 마음이다2
19-02-02 0 245
19-02-02 0 245
511 4신앙비전
44행 17; 22-27 가까이 계신 하나님을 찾는 신앙2
19-01-26 0 242
19-01-26 0 242
510 4신앙비전
44행 15;1-11 하나님을 시험하지 않는 신앙2
19-01-19 1 481
19-01-19 1 481
509 4신앙비전
44행 11; 12-18 하나님을 막을 수 없음2
19-01-12 0 236
19-01-12 0 236
508 4신앙비전
44행 10; 36-46 말씀들을 때 성령이 내려오심2
19-01-05 0 263
19-01-05 0 263
507 절기
43눅 2; 41-52 아버지 집에 있는 자녀2_2b
18-12-30 1 279
18-12-30 1 279
506 절기
42눅 2; 1-7 구유에 뉘이신 예수님2
18-12-23 1 227
18-12-23 1 227
505 절기
42눅 1; 45-55 큰 일을 인간에게 행하심2
18-12-15 0 274
18-12-15 0 274
504 1성경비전
43요 1; 32-39 성령이 예수님을 증거하여 주심2
18-12-08 1 325
18-12-08 1 325
503 1성경비전
43요 1; 1-8 빛으로 온 사람과 빛을 증거하는 사람2
18-12-01 0 326
18-12-01 0 326
502 2상담비전
1창 3; 8-13 다른 대상을 의식하는 마음인 두려움2
18-11-21 0 434
18-11-21 0 434
목록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