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신앙비전] 43요11;33-40 우리를 사랑하셨기에 눈물을 흘리시는 예수님2



Loading the player...


[크게보기]

 

  

4311;33-40 우리를 사랑하셨기에 눈물을 흘리시는 예수님2_2f

  

 

  

2020. 12. 6. . 주일오후. 온라인

  

 

  

*개요: 신앙비전

  

 

  

[]11:33   예수께서 그가 우는 것과 또 함께 온 유대인들이 우는 것을 보시고 심령에 비통히 여기시고 불쌍히 여기사

  

[]11:34   이르시되 그를 어디 두었느냐 이르되 주여 와서 보옵소서 하니

  

[]11:35   예수께서 눈물을 흘리시더라

  

[]11:36   이에 유대인들이 말하되 보라 그를 얼마나 사랑하셨는가 하며

  

[]11:37   그 중 어떤 이는 말하되 맹인의 눈을 뜨게 한 이 사람이 그 사람은 죽지 않게 할 수 없었더냐 하더라

  

[]11:38   이에 예수께서 다시 속으로 비통히 여기시며 무덤에 가시니 무덤이 굴이라 돌로 막았거늘

  

[]11:39   예수께서 이르시되 돌을 옮겨 놓으라 하시니 그 죽은 자의 누이 마르다가 이르되 주여 죽은 지가 나흘이 되었으매 벌써 냄새가 나나이다

  

[]11:40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 말이 네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보리라 하지 아니하였느냐 하시니

  

 

  

사랑하는 사람이 죽었을 때 믿는 사람들은 과도하게 슬퍼하지 않습니다. 헤어지는 것이 슬퍼서 눈물을 흘리는 것이지 그 영혼은 천국에 갔기 때문에 그로 인해서 소망을 갖습니다. 하지만 다시 만나게 될 것을 알아도 지금 당장 헤어지는 것은 안타까운 것입니다. 멀리 해외에 나가게 되어도 멀리 다른 지방에 가게 되어도 헤어질 때는 눈물을 흘리게 되지 않습니까? 그렇듯 성도는 사랑하는 사람이 분명 하나님의 나라로 간 것을 알지만 마음으로는 섭섭함과 아쉬움으로 눈물을 흘리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러한 아쉬움과 슬픔과 안타까움으로 눈물을 흘리는 사람은 비단 성도들 만이  아닙니다. 예수님도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오늘 본문 말씀에서 예수님은 마리아와 다른 유대인들이 죽은 나사로를 인해서 눈물을 흘리는 것을 보셨습니다. 그리고 심령에 통분히 여기시고  민망히 여기셨습니다. 이는 예수님도 마음 속 깊이 고통스러워하며 괴로워한다는 뜻입니다. 이러한 마음의 고통이 겉으로 눈물로 표현됩니다. 그래서 예수님도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더군다나 주님은 나사로가 죽은 것이 아니라 잔다고 말씀하셨고 또한 자신이 직접 부활시킬 것임을 알고 계셨는데도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이미 일어날 일을 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눈물을 흘리십니다. 그것은 지식적으로 알고 있기는 하지만 마음으로는 다르게 받아들여진다는 것을 보여줍니다. 예수님도 실제로 경험하는 것과 이미 알고 있는 것과의 차이를 보여주신 것입니다.

  

 

  

그렇다면 마음으로 왜 예수님은 고통스러워 하셨을까요? 왜 괴로워하셨을까요? 나사로의 죽음에 왜 그렇게 심정적으로 안타까워하셨을까요? 그 이유는 36절에 나옵니다.

  

“[]11:36           이에 유대인들이 말하되 보라 그를 얼마나 사랑하셨는가 하며

  

이것이 바로 예수님이 눈물을 흘리셨던 이유입니다. 나사로를 사랑하였기 때문입니다. 그를 사랑했기 때문에 그가 현재 죽은 것과 무덤에 뉘인 것과 그를 사랑하는 자들이 눈물을 흘리는 것을 보며 심령에 통분히 여기셨고 민망히 여기셨던 것입니다.

  

예수님은 나사로의 현재 상태를 보면서 그의 죽음의 모습에 마음 아파하십니다. 그는 현재 죽어 있고 죽은지 사흘이나 되었으며 그로 인해서 냄새가 나는 상태입니다. 그는 더이상 생명이 없으며 더이상 웃거나 울지도 않으며 아무런 반응도 없으며 썩어가는 시신일 뿐입니다. 이전의 웃고 울며 말하고 행동하던 때를 생각해보면 지금의 사망 상태는 안타깝기 그지없습니다. 그를 사랑하셨고 그의 말과 그의 행동과 그의 반응을 기뻐하셨던 예수님께는 그러한 죽음의 상태는 더더군다나 고통스럽고 괴로운 것이었습니다.

  

 

  

예수님이 나사로에 대해서 울었던 것처럼 하나님도 눈물을 흘리십니다. 예수님이 세상을 떠나가셨을 때 하나님은 눈물을 흘리셨습니다. 곧 보좌에서 만날 텐데 왜 하나님은 눈물을 흘리셨을까요? 예수님을 사랑하셨기 때문에 눈물을 흘리시는 것입니다. 그러한 하나님은 성도를 위해서도 눈물을 흘리십니다. 성도의 죽음과 더 이상 이 세상에서 아무 것도 할 수 없게 됨에 대해서 눈물을 흘리십니다. 성도를 사랑하시기 때문입니다.

  

그와 마찬가지로 만약 우리가 죽은 자와 같다면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안타깝게 여기십니다. 그것은 우리의 어리석은 죄 때문입니다. 우리가 죽을 수 밖에 없는 죄가 우리를 무덤에 가두어 놓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 죄만 아니면 하나님의 은혜를 받을 수 있지만 그 죄가 우리를 짓누르고 있기 때문에 하나님의 은혜에 나아갈 수 없습니다. 더 이상 반응할 수 없습니다. 하나님은 그러한 우리의 모습을 보며 안타까워하십니다.

  

 

  

하나님 안에서 우리는 전도도 할 수 있고 예배도 드릴 수 있고 성경공부도 할 수 있고 여러가지 봉사도 할 수 있지만 우리의 욕심을 채우는데 바빠서 우리의 헛된 환상에 사로잡혀 있어서 시간을 보내고 물질을 허비하며 노력을 낭비합니다. 그것은 하나님앞에서 죽은 자와 같은 것입니다. 살아 있다고 다 살아 있는자가 아닙니다. 하나님 앞에 살아있지 않다면 그것은 죽은 자입니다. 주님은 항상 우리가 살아있기를 원하십니다. 죽은 자처럼 살기를 원치 않으십니다. 그래서 주님께서는 마태복음 8 21,22절에서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8:21             제자 중에 또 한 사람이 이르되 주여 내가 먼저 가서 내 아버지를 장사하게 허락하옵소서

  

[]8:22  예수께서 이르시되 죽은 자들이 그들의 죽은 자들을 장사하게 하고 너는 나를 따르라 하시니라

  

현재 죽지 않은 자들도 주님 안에 없다면 죽은 자와 마찬가지입니다. 오직 살아있는 자들은 주님을 좇는 자들입니다. 그런 면에서 주님을 좇지 않고 주님의 일에 반응하지 않고 주님의 일에 무덤덤한 우리는 죽은 자들일 수 밖에 없습니다. 그런 우리 죽은 자들을 위해 주님은 슬퍼하십니다.  그 사망의 상태에 대해서 눈물을 흘리십니다.

  

 

  

이제 예수님은 그냥 눈물만 흘리고 계시지 않았습니다. 예수님은 무덤으로 직접 내려가셨습니다. 그리고 돌을 옮겨 놓으라 명하셨습니다. 마르다는 예수님을 만류합니다. 냄새나고 오래되어서 더이상 어떻게 해볼 수가 없을 거라고 제지합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단언하십니다.

  

“[]11:40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 말이 네가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보리라 하지 아니하였느냐 하시니

  

그렇습니다. 우리는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볼 것입니다. 믿기만 하면 하나님의 놀라운 영광을 보게 됩니다. 그 영광은 죽은 자가 다시 살아나는 것입니다. 이전에 살아있었지만 지금은 죽은 자들에 대해서 하나님은 영광을 나타내십니다그 영광은 무엇입니까? 믿을 때 보게 되는 하나님의 영광이 무엇입니까? 그것은 죽은 자가 살아나는 것입니다. 그 죽은 자는 하나님에 대해서 죽은 자요 하나님의 뜻에 대해서 죽은 자요 하나님의 명령에 대해서 죽은 자입니다. 그를 살리시는 것이 하나님의 영광입니다. 우리는 믿으면 그 놀라운 하나님의 영광을 보게 될 것입니다. 우리가 원하는 바로 그 놀라운 하나님의 영광을 보게 될 것입니다.

  

 

  

여러분들은 정말 그러한 영광을 보게 되시기를 원하십니까? 죽은 자와 같던 주님의 자녀들이 하나님에 대해서 살아나는 영광을 보기를 원하십니까?

  

이를 위해서 우리가 해야하는 일이 있습니다. 그것은 먼저 돌을 굴려 옮기는 것입니다. 주님은 직접 돌을 굴려 옮기지 않으시고 그 일을 사람들에게 시켰습니다. 죽은 나사로의 부활의 가능성을 막고 있는 그 돌, 죄의 무거운 그 돌, 불가능하다고 절망해 버린 그 돌을 우리가 치워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는 마르다처럼 어쩌면 그 돌을 치울 때 나타나는 그 냄새나는 상태를 직면하고 싶어하지 않을 지 모릅니다. 차라리 건드리지도 말았으면 할 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그것은 우리가 믿지 못하는 것입니다. 냄새가 나는데 하나님께서 뭘 어떻게 할 수 있겠느냐고 자포자기하는 것입니다. 믿으면 하나님의 영광을 볼 것입니다. 그 냄새나는 부분을 오히려 직면할 때에 하나님이 역사하실 것입니다.

  

우리는 하나님께서 우리를 다시 살리시도록 그분의 말씀을 들어야 하겠습니다. 나사로를 살린 말씀은 아주 분명했습니다. 큰소리로 예수님은 이렇게 말씀하셨습니다. ‘나사로야 나오라!’ 주님은 나사로에게 오라 말씀하셨고 나사로는 순종했습니다. 오라 할 때 왔습니다. 그로 인해 놀라운 기적이 나타난 것입니다. 우리는 순종해야 합니다. 오라는 말에 순종해야 합니다. 그것이 놀라운 기적을 일으킵니다. 열심히 올 때 우리는 하나님의 영광을 보게 됩니다

  

죽은 나사로가 세마포에 꽁꽁 묶여 있었던 것처럼 우리는 살아났을 지라도 여전히 욕심과 환상에 얽매일지 모릅니다. 그러면 살아나기는 했지만 여전히 답답한 삶을 살 것입니다. 천천히 하나씩 하나씩 욕심을 버리고 환상을 떨어 낼 때에 더욱 자유롭게 될 것입니다. 주님이 시키시는 모든 일을 다 잘 감당해 낼 것입니다계속되는 신앙 속에서 우리는 욕심과 환상을 버려야 합니다. 그래야 자유롭게 살아난 자로서 주님의 일을 감당할 수 있습니다.

  

 

  

이제 말씀을 마치겠습니다. 죽은 자에 대해서 눈물을 흘리시는 것처럼 주님은 우리를 보며 눈물을 흘리십니다. 우리가 지금 일어난다면 주님은 기뻐하실 것입니다. 죽음으로 슬퍼했던 자들이 부활로 기뻐할 것입니다. 그 부활의 기쁨을 살아있을 때 누려 보시기 바랍니다. 결코 죽은 자들로 죽지 말고 죽은 자들이었으나 살아난 자들이 되어보십시오. 그것은 모든 사람에게 큰 기쁨과 즐거움이 될 것입니다. 또한 하나님께는 더욱 큰 영광이 될 것입니다. 이러한 은혜가 우리 모두에게 있기를 축원합니다.

  

 

  

 

  

 

      


번호 분류 이미지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조회
598 1성경비전
45롬 4; 1-10 죄사함 받는 자가 누리는 행복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5-16 0 23
597 1성경비전
45롬 3; 25-30 믿음에서 나타나는 하나님의 의로우심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5-09 0 52
596 1성경비전
45롬 3; 23-26 믿음의 화목 제물이 되신 이유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5-02 0 82
595 4신앙비전
58히11;33-38 믿음의 관점에서 보는 현재 삶의 의미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4-25 0 178
594 4신앙비전
58히 11; 24-28 우리가 믿음으로 해야 하는 일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4-18 0 224
593 4신앙비전
58히 11; 7-12 믿음으로 할 수 있는 일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4-10 0 284
592 4신앙비전
41막 9; 19-24 믿음이 없는 세대가 믿게 되는 이유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4-04 0 281
591 3전도비전
42눅 18;18-22 구원을 얻고자 하는 자에게 부족한 것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3-27 0 319
590 3전도비전
42눅19; 1-10 잃어버린 자를 찾아 구원하심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3-20 1 326
589 3전도비전
44행 28; 21-28 복음을 더욱 듣고자 하는 사람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3-13 0 258
588 3전도비전
44행26; 16-23 하늘에서 보이신 것을 따르는 사람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3-06 0 279
587 2상담비전
47고후 11; 2-6 연합은 그리스도께 나아가도록 인도하는 것이다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2-27 0 197
586 2상담비전
42눅 12; 29-34 훈련은 하나님의 나라를 준비하는 것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2-20 0 223
585 2상담비전
23사 11; 1-9 우애는 그리스도를 통한 기쁨의 연합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2-13 0 210
584 2상담비전
45롬 14; 17-21 덕행은 하나님의 나라를 세우는 일이다2_2c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2-06 1 267
583 1성경비전
45롬 3; 19-24 율법의 심판에서 은혜의 의로우심으로 나아감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1-30 2 274
582 1성경비전
45롬 3; 9-18 차별이 없는 하나님의 의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1-23 0 467
581 1성경비전
45롬 3; 1-9 하나님의 의는 어떻게 나타나는가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1-16 0 483
580 1성경비전
45롬 2; 17-19 내면의 변화의 중요성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1-09 0 344
579 1성경비전
45롬 2; 9-16 악을 행한 증거가 무엇인가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1-01-02 0 358
578 4신앙비전
41막 5; 25-34 예수님께 손을 내민 자의 믿음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2-26 0 459
577 4신앙비전
43요 5; 36-40 성경을 통해서 예수님을 알게 되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2-20 0 392
576 4신앙비전
41막 9; 19-24 믿음이 없는 자들이 예수님을 믿게 되는 이유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2-12 1 503
4신앙비전
43요11;33-40 우리를 사랑하셨기에 눈물을 흘리시는 예수님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2-05 1 442
574 3전도비전
44행22; 10-21 교인들에게 복음이 다시 필요한 이유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8 0 524
573 3전도비전
44행 22; 3-9 과거에 바울이 주님을 믿지 않았던 이유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22 0 413
572 3전도비전
44행19; 21-27 복음의 전파와 우상의 약화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14 0 405
571 3전도비전
44행28; 21-31 자신의 상황 속에서 담대히 전파하다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1-07 0 435
570 3전도비전
44행16; 30-34 가족이 구원을 얻을 수 있는 이유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31 0 428
569 2상담비전
59약 1; 23-27 경건은 성령의 인도하심을 따라가는 것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25 1 347
568 2상담비전
46고전 9;25-27 절제는 더 큰 선을 위해서 참는 것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17 0 277
567 2상담비전
4민 12;3-7 온유는 하나님을 대면할 때 나타난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11 0 372
566 2상담비전
58히 3;1-6 충성은 하나님의 집을 섬기는 모습과 같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10-04 0 454
565 1성경비전
45롬 2; 1-8 고집과 회개치 아니한 마음을 어떻게 다루시는가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7 1 429
564 1성경비전
45롬 1; 24-32 선과 악을 심판하시는 하나님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20 0 397
563 1성경비전
45롬 1; 18-23 하나님의 능력과 신성을 깨달아야 하는 이유5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13 0 377
562 1성경비전
45롬1; 16-19 성도는 무엇으로 살아날 수 있는가3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9-06 1 312
561 4신앙비전
11왕상17; 17-21 과거의 죄를 생각나게 하시려는 것인가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30 2 407
560 4신앙비전
44행 17; 22-27 삶 속에서 하나님은 어디에 계시는가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23 1 439
559 4신앙비전
44행 11; 12-18 내가 하나님을 막을 수 있는가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16 1 314
558 4신앙비전
4민14;1-10 하나님과 함께 가지 않은 이스라엘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09 0 307
557 4신앙비전
44행10; 9-16 네가 속되다 하지 말라 하신 하나님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8-02 0 359
556 3전도비전
44행 2; 36-40 베드로의 유대인들에 대한 전도4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7-26 0 352
555 3전도비전
44행 8; 26-40 어떤 문제를 가지고 있는가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7-19 0 370
554 3전도비전
44행 17; 22-27 복음을 어떻게 효과적으로 전할 수 있을까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7-12 0 383
553 3전도비전
4민 21; 1-9 하나님에 대한 부정적인 감정이 무엇인가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7-05 0 421
552 2상담비전
45롬15;7-14 양선은 그리스도인이 나타내야 하는 모습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6-28 0 389
551 2상담비전
49엡4; 21-32 긍휼은 주의 가르침을 따르는 것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6-21 0 373
550 2상담비전
59약5; 7-11 인내는 주를 바라며 참는 것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6-14 1 404
549 2상담비전
59약 3;17-18 화평은 관계에서의 화목함을 얻고자 하는 결심이다2 관리자 쪽지보내기 메일보내기 자기소개 아이디로 검색 전체게시물 20-06-07 2 340
목록


chart b-g.jpg

모바일 웹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