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상담비전] 42눅 23; 39-43 죄인을 용서해 주시는 예수님의 은혜



Loading the player...


Loading the player...


*

 

  

4223; 39-43 죄인을 용서해 주시는 예수님의 은혜_2c

  

 

  

2019. 8. 18. . 주일오후.

  

 

  

*개요:  상담비전, 하나님의 여섯 가지 은혜,

  

[]23:39            달린 행악자 중 하나는 비방하여 이르되 네가 그리스도가 아니냐 너와 우리를 구원하라 하되

  

[]23:40            하나는 그 사람을 꾸짖어 이르되 네가 동일한 정죄를 받고서도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아니하느냐

  

[]23:41            우리는 우리가 행한 일에 상당한 보응을 받는 것이니 이에 당연하거니와 이 사람이 행한 것은 옳지 않은 것이 없느니라 하고

  

[]23:42            이르되 예수여 당신의 나라에 임하실 때에 나를 기억하소서 하니

  

[]23:43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오늘 네가 나와 함께 낙원에 있으리라 하시니라

  

 

  

예수님의 용서의 은혜는 우리가 너무나 많이 들었던 내용입니다. 우리는 기본적으로 그 용서의 은혜에 기반해서 믿는 자가 되었습니다. 용서가 아니라면 우리는 믿는 자가 될 수 없습니다. 용서가 아니라면 구원받을 수 없습니다. 용서가 아니라면 천국을 사모할 수 없습니다. 그래서 믿지 않고 구원의 확신이 없으며 천국을 바라보지 않는 사람들은 대개 용서의 은혜를 잘 모릅니다. 그래서 더욱 악순환이 생기기도 합니다. 이러한 상황 속에서 우리는 그 용서의 은혜를 잘 이해하고 깨달으며 사모해야 하겠습니다.

  

용서의 은혜를 설명할 때 다음과 같은 도형을 통해서 잘 표현할 수 있습니다. 용서는 삼각형의 계층 구조에서 가장 상위로 올리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그러한 용서가 잘 이해되지 않는 것은 상위로 올라가지 못하고 중위나 하위에 머무르게 될 때 일어납니다. 예수님의 용서는 우리를 하위에 머무르게 하시는 것이 아니고 중위에 있게 하시려는 것도 아닙니다. 기본적으로 용서는 상위에 오르게 하시는 은혜입니다. 그것을 우리가 다 누리고 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용서의 은혜를 깨닫지 못할 때 그 아래로 떨어지게 됩니다. 우리는 성경 말씀을 통해서 그 용서의 크고 넓음을 깨달아야 합니다. 오늘 말씀에는 십자가에 달린 두 사람이 나타납니다. 한 사람은 예수님을 비방하는 사람이었고 다른 한 사람은 그 사람을 꾸짖고 예수님을 옹호하는 사람이었습니다.

  

“[]23:39           달린 행악자 중 하나는 비방하여 이르되 네가 그리스도가 아니냐 너와 우리를 구원하라 하되

  

[]23:40            하나는 그 사람을 꾸짖어 이르되 네가 동일한 정죄를 받고서도 하나님을 두려워하지 아니하느냐

  

이러한 입장의 차이는 각각이 자신과 예수님을 어떻게 생각하느냐에 따라서 나뉘었습니다. 첫 번째 사람은 자신이 억울하고 죄가 없고 예수님은 그리스도라고 말하지만 무능력하고 구원할 수 있을 것도 같지만 그렇지 못할 것도 같은 분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그 십자가에서의 구원으로 신비한 능력이나 기적적인 능력으로 십자가에 나가게 하기를 바랬습니다. 하지만 두 번째 사람은 달랐습니다. 그는 자신을 죄인으로 생각했고 정죄를 받는 자요 하나님을 두려워하는 자임을 자각했습니다. 그래서 그런 생각을 하지 못하는 첫 번째 강도를 꾸짖을 수 있었습니다.

  

 

  

완전히 다른 이와 같은 입장 차이 속에서 그들의 위치를 다음과 같이 새롭게 재구성할 수 있습니다. 첫 번째 죄수에게는 자신은 제일 억울하고 그 다음이 다른 죄수이며 제일 당연한 사람이 예수님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래서 그에게 예수님께서는 아무런 대답도 하지 않았습니다. 그는 용서의 은혜를 깨닫는 자도 아니고 그 은혜를 구하는 자도 아니었기 때문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첫 번째 죄수처럼 용서의 은혜를 알지 못합니다. 그렇게 되는 이유는 그들이 자기 중심적으로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 행하신 것을 알지 못합니다. 항상 하나님은 자신들이 원하는 것을 잘 채워주지 못하는 집사에 불과합니다. 그러나 정말 깨달아야 하는 것은 보상이 아니라 상급입니다. 예수님은 그러한 상급을 지금도 허락해 주십니다.

  

 

  

그러나 두 번째 죄수는 달랐습니다. 그는 자신의 위치를 자각했습니다. 또한 그런 면에서는 자기 죄를 알지도 못하는 다른 죄수로와도 달랐습니다. 그리고 예수님의 위치를 올바르게 이해했습니다. 그가 예수님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는가를 살펴봅니다.

  

“[]23:41           우리는 우리가 행한 일에 상당한 보응을 받는 것이니 이에 당연하거니와 이 사람이 행한 것은 옳지 않은 것이 없느니라 하고

  

[]23:42            이르되 예수여 당신의 나라에 임하실 때에 나를 기억하소서 하니

  

예수님의 행하심은 옳지 않은 것이 없다고 고백하면서 예수님이 참된 하나님의 아들이시며 그리스도이심을 시인했습니다. 예수님은 바로 그 하나님의 아들되심 때문에 죽으시는 것이었는데 그것을 인정하고 시인하는 사람이 바로 이 죄수였던 것입니다. 그럴 때 그는 예수님 아래에 있었습니다. 예수님은 그보다 더 높은 분이셨습니다. 그 높은 분이신 예수님께 그는 용서를 구했습니다. 나를 기억해 달라는 것은 나의 죄를 용서해 달라는 의미였습니다. 그리고 바로 그 사람에게 예수님께서는 응답하셨습니다.

  

“[]23:43           예수께서 이르시되 내가 진실로 네게 이르노니 오늘 네가 나와 함께 낙원에 있으리라 하시니라

  

주님이 죽어가시면서 고통 중에서 말씀하셨던 말씀들이 몇개 없는데 그 중의 하나가 바로 이와 같은 용서의 말씀이었습니다. 주님은 그 죄수를 낙원으로 받아주셨습니다. 낙원 밑의 연옥에 보내시는 것이 아닙니다. 낙원 밑의 림보에 오게 하시는 것도 아닙니다. 낙원 밑의 그 어떤 장소도 아닙니다. 오직 예수님은 그를 낙원에 자기와 함께 있게 하셨습니다. 온전한 용서를 해주신 것입니다.

  

 

  

이러한 용서를 우리가 받았습니다. 그래서 그 용서는 우리를 예수님이 계시는 가장 높은 곳에 올리시는 용서입니다. 그것을 잊어버리면 안됩니다. 우리는 또한 그러한 용서의 은혜를 사모하고 그 은혜 속에서 살아야 합니다. 우리는 항상 죄인이고 예수님은 항상 옳지 않은 것이 없는 분이십니다.

  

용서의 은혜를 누리는 방법은 그 예수님의 용서를 기억하면서 해야 하는 일을 하는 것입니다. 그것은 마치 절벽을 올라가는 방법을 끊임없이 연습하면서 올라가는 것과 같습니다. 떨어지지 않으려고 하고 올라가려고 할 때 비로소 올라갈 수 있습니다. 탕자도 아버지의 용서를 구하려고 할 때 아버지에게로 나아갈 수 있었습니다. 그 용서를 구할 때에 우리는 예수님께로 나아갈 수 있습니다.

  

또한 이 용서 속에서 우리는 예수님과 함께 있게 됩니다. 주님은 우리를 구원하시고 승리하신 분이십니다. 그 승리 속에 함께 있는 자들이 바로 우리들입니다. 그래서 용서의 은혜 속에서 날마다 살아야 하고 그럴 때 예수님의 선하심과 인자하심을 항상 깨달을 수 있습니다.

  

용서의 은혜가 얼마나 귀중한가를 깨닫고 그 은혜를 항상 묵상하고 사모함으로 용서 속에서 기쁨의 삶을 살아가는 귀한 성도들이 되시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번호 분류 이미지 제목 날짜 추천 조회
542 3전도비전
44행2; 42-47 전도사역의 발전과정2
19-09-16 0 10
19-09-16 0 10
541 3전도비전
40마20; 1-7 너희도 포도원에 들어가라2
19-09-08 0 23
19-09-08 0 23
540 3전도비전
49엡5; 14-21 성령의 충만을 받아야 할 자들2
19-09-01 0 19
19-09-01 0 19
539 2상담비전
44행 19;9-16 할 일을 보여주시는 하나님의 동행
19-08-25 0 23
19-08-25 0 23
2상담비전
42눅 23; 39-43 죄인을 용서해 주시는 예수님의 은혜
19-08-18 0 28
19-08-18 0 28
537 2상담비전
43요 17; 1-3 하나님의 영광을 위한 예수님의 희생
19-08-11 0 34
19-08-11 0 34
536 2상담비전
1창 1; 6-13 우리를 위한 하나님의 능력
19-08-04 0 29
19-08-04 0 29
535 2상담비전
11왕상12; 12-16 지배욕구는 다른 사람들을 통제하려고 한다2
19-07-28 0 34
19-07-28 0 34
534 2상담비전
10삼하17; 1-4 인정욕구는 자신의 존재감에 집착한다2
19-07-21 0 50
19-07-21 0 50
533 2상담비전
9삼상 15; 26-30 존경은 높아지고자 하는 욕구이다2
19-07-14 0 60
19-07-14 0 60
532 2상담비전
55딤후 3; 1-5 쾌락의 욕구는 즐거움을 추구하는 것2
19-07-07 0 44
19-07-07 0 44
531 1성경비전
40마 13; 34-43 비유를 통해서 깨닫게 하신다2
19-06-30 0 33
19-06-30 0 33
530 1성경비전
38갈 3; 15-18 미리 정하신 언약을 따름2
19-06-23 0 41
19-06-23 0 41
529 1성경비전
38갈 3; 10-14 저주에서 축복으로 가는 길2
19-06-16 0 45
19-06-16 0 45
528 1성경비전
60벧전 3; 18-22 성경구절에 표현에 집중하라2
19-06-10 0 59
19-06-10 0 59
527 1성경비전
40마 26; 6-16 다양한 관점의 생각으로 묵상하라2
19-06-03 0 56
19-06-03 0 56
526 1성경비전
42눅 15; 1-10 예수님께서 비유로 이르심2
19-05-12 0 87
19-05-12 0 87
525 1성경비전
23사 59; 11-21 하나님의 말씀이 떠나지 않음2
19-05-05 0 104
19-05-05 0 104
524 4신앙비전
45롬 5; 5-8 소망은 우리를 부끄럽게 하지 않는다2
19-04-28 0 124
19-04-28 0 124
523 4신앙비전
43요 11; 33-40 우리를 사랑하셨기에 눈물을 흘리신다2
19-04-21 0 105
19-04-21 0 105
522 절기
42눅 23; 37-43 함께 낙원에 있게 된 자2
19-04-14 0 120
19-04-14 0 120
521 4신앙비전
11왕상 17; 17-24 죄를 생각나게 하시는가2
19-04-07 1 132
19-04-07 1 132
520 3전도비전
44행 13; 13-23 말할 기회가 있을 때 말하라2
19-03-31 1 142
19-03-31 1 142
519 3전도비전
44행 13; 1-5 하나님이 불러 시키시는 일2
19-03-24 0 137
19-03-24 0 137
518 3전도비전
1창 2; 15-18 하나님께서 하지 말라고 하신 것2
19-03-17 0 179
19-03-17 0 179
517 3전도비전
42눅 15; 25-32 집에 들어가기를 거부하는 큰아들2
19-03-10 0 136
19-03-10 0 136
516 3전도비전
44행 16; 29-34 예수님은 세상이 구원을 얻기를 원하신다2
19-03-03 0 174
19-03-03 0 174
515 2상담비전
20잠 6; 1-11 의지를 잠들게 하는 편안의 욕구2
19-02-24 0 160
19-02-24 0 160
514 2상담비전
59약 4; 1-8 끊임없이 채우고자 하는 유익의 욕구2
19-02-17 0 182
19-02-17 0 182
513 2상담비전
10삼하 13; 12-20 수치심은 타인을 의식할 때 생겨난다2
19-02-10 0 185
19-02-10 0 185
512 2상담비전
10삼하 24; 10-14 죄책감은 자신의 죄를 후회하는 마음이다2
19-02-02 0 183
19-02-02 0 183
511 4신앙비전
44행 17; 22-27 가까이 계신 하나님을 찾는 신앙2
19-01-26 0 185
19-01-26 0 185
510 4신앙비전
44행 15;1-11 하나님을 시험하지 않는 신앙2
19-01-19 0 164
19-01-19 0 164
509 4신앙비전
44행 11; 12-18 하나님을 막을 수 없음2
19-01-12 0 168
19-01-12 0 168
508 4신앙비전
44행 10; 36-46 말씀들을 때 성령이 내려오심2
19-01-05 0 199
19-01-05 0 199
507 절기
43눅 2; 41-52 아버지 집에 있는 자녀2_2b
18-12-30 0 206
18-12-30 0 206
506 절기
42눅 2; 1-7 구유에 뉘이신 예수님2
18-12-23 0 165
18-12-23 0 165
505 절기
42눅 1; 45-55 큰 일을 인간에게 행하심2
18-12-15 0 196
18-12-15 0 196
504 1성경비전
43요 1; 32-39 성령이 예수님을 증거하여 주심2
18-12-08 1 252
18-12-08 1 252
503 1성경비전
43요 1; 1-8 빛으로 온 사람과 빛을 증거하는 사람2
18-12-01 0 253
18-12-01 0 253
502 2상담비전
1창 3; 8-13 다른 대상을 의식하는 마음인 두려움2
18-11-21 0 305
18-11-21 0 305
501 2상담비전
11왕상 19; 1-10 절망은 스스로 무너지는 마음이다2
18-11-17 0 274
18-11-17 0 274
500 2상담비전
1창 4; 3-9 화를 내며 폭발하는 분노의 감정2
18-11-09 1 265
18-11-09 1 265
499 2상담비전
10삼하 13; 15-19 싫어하고 멀어지려는 마음2
18-11-04 0 245
18-11-04 0 245
498 4신앙비전
4민 14; 1-10 이스라엘은 왜 따라가지 않았는가2_2f
18-10-28 0 248
18-10-28 0 248
497 4신앙비전
44행 10; 17-23 의심치 말고 함께 가라2
18-10-21 0 193
18-10-21 0 193
496 4신앙비전
51골 2; 12-15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하시고 승리하심2
18-10-14 0 284
18-10-14 0 284
495 3전도비전
43요 3; 13-18 하나님은 세상이 영생을 얻기를 원하신다2
18-09-30 0 279
18-09-30 0 279
494 3전도비전
40마 19; 16-22 하나님을 믿게 되는 중요한 고비2
18-09-16 0 276
18-09-16 0 276
493 3전도비전
49엡 2; 1-9 구주를 믿음으로 말미암는 구원2
18-09-10 0 255
18-09-10 0 255
목록
모바일 웹으로 보기